며칠전 밤에, 아니...새벽이구나...
급하게 시트 굽고... 사과잼만들고...
갑자기 무슨바람이 불어 그랬는지는 모르지만 후다다닥!!!!








'복슝님 좋아하는 사과잼을 무조건 듬뿍 바른다!!!'정신으로 만들다보니...
그야말로 사과잼은 듬뿍이었지만...영 마무리도 제대로 못한...
안입쁘다...ㅠ.ㅠ
못싱겼어...ㅠ.ㅠ
얼레벌레 한상자 가득 만들어놓은거 복슝님은 공복에 꺼내먹고 자기전에 꺼내먹고...
왔다갔다 주섬주섬 먹더니... 내꺼 두조각 남겨주네...^^





이게 마지막조각...
한입 먹고 커피한모금 마시고...
아~ 좋아...


* 레시피는 아래의 글에 있습니다.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특한 나의 버섯스파게티  (16) 2010.12.22
미소...  (16) 2010.12.21
어느새벽, 사과잼 샌드케익  (8) 2010.12.20
와바요!!!  (4) 2010.12.19
떡볶이국물에 쿡!!! 꼬마김밥...  (12) 2010.12.18
대충먹고 잘먹고...  (16) 2010.12.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Tyrant 2010.12.20 08: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맛있을거 같은데요 ^ㅁ^
    오늘 아침처럼 유독 눈 뜨기 힘든 날
    사과잼케익 한조각 먹으면 기운이 날 듯 합니당~~

    • BlogIcon gyul 2010.12.21 02: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는 아침부터 달달한거 먹는건 좋아요...
      왠지 어정쩡하게 잠에서깨 멍~ 할때 달달한거 먹으면 잠도 기분좋게 깰수 있는것같거든요...^^

  2. BlogIcon 신기한별 2010.12.20 16: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침에 한조악의케익과 커피로 여유를 ㅎㅎ

  3. BlogIcon 클라라 2010.12.20 23:4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 하사해주신 사과쨈으로 샌드케익 함 만들어볼까봐요.
    아, 진정 사과쨈 감사감사~
    수면바지도요...(언니가 무척 탐낸다는...ㅋㅋ)
    아, 정성스럽게 직접 써주신 엽서도 감사감사

    • BlogIcon gyul 2010.12.21 02: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사과잼의 양이 너무 적어서...케익이 가능하실진 모르겠지만...
      그래도 맛나게 드세요...언니님이랑...^^
      그나저나...오월의 종 빵은....
      심각하게 맛있습니다!!! 큰일이예요!!!
      너무너무 맛있어요!!!
      아침에 일찍 일어나야할 이유가 생긴듯한.....ㅋㅋㅋㅋ
      너무 감사해요...^^

  4. BlogIcon meru 2010.12.21 06: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 눈에는 이뿌기만 한데요^^
    폭신폭신한 빵에 홈메이드잼...넘 맛있겠다~~
    저도 갑자기 뭔가를 굽고 싶을 때가 있더라구요
    할 줄 아는 것 중에 후다닥 간단히 만들 수 있는 건 머핀밖에 없지만 ㅋㅋㅋ
    빨리 내공을 쌓아야 하는뎅--;;;

    • BlogIcon gyul 2010.12.23 02: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딱히 할줄아는게 그리 많지는 않아요...
      게다가 제 가스오븐이 워낙 예민하지도 않아 만들수 있는게 어느정도 한계가 있다는것도 좀 그렇지만...
      그래도...다양하게 이것저것 할줄아는것도 좋지만...
      한두가지만이라도 나만의 맛을 가질수 있다면...
      저는 그것만으로도 만족할것같아요...^^
      그나저나 meru님에겐 퐁당쇼콜라가 있잖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