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미네> 에서 떡볶이를 먹고 이제 또 디저트로 뭘 먹나...
이날은 따로 차를 가지고 오지 않았기때문에 주차에 대한 부담도 없으니
이 근처에서 디저트를 먹어볼까? 하고 생각은 했지만...
막상 뭐 아는데가 있어야지...
요동네에 자주 오는일도 없었고...갑자기 뭔가 생각해보려니.....
아무것도 안떠올라...
누군가에게 물어보쟈니...내가 아는사람들중 요동네를 잘 아는사람이........엄다 엄써...
그럼 어쩔수 없이 그냥 가볍게 검색질돌입!!!
'홍대 디저트'
요렇게 검색했더니 제일먼저 나오는것이 바로 카페 소스(cafe SOURCE)의 모플!!!
아!!!! 나 이 모플 먹어보고싶었어...
전에 복슝님에게 얘기한적있었는데...ㅎㅎㅎㅎㅎ
가쟈가쟈!!!





위치가 어렵지 않아서 금방 찾을수 있었다.
2층 가정집을 개조한듯한곳...





메뉴를 후적후적 넘겨보다가...밥을먹기엔 지금 좀 헤비할것같아서 간단히 커피와 모플 셋트로 주문...
언니는 달달한 티라미수가 올려진것,
나는 과일과 푸딩이 올려진것으로 각각 주문...
그러고보니 이틀전 미미네 왔을때의 디저트가 와플이었는데...
이날의 디저트도....ㅎㅎㅎㅎ





우리가 앉은곳은 2층 창가자리...
창문에 기대고 있는쪽이라 좀 추울까 걱정했지만...
특대짜의 난로가 가운데 버티고 있어서 춥진않다.





아...이 훈훈한 느낌은 좋아...
비록 석유냄새가 좀 나지만..........
나도 집에 난로가 하나 있으면 좋겠다...^^





커피는 적당한 고소함이 있지만 개성이 느껴지지는 않는정도...
디저트와곁들여 먹기에는 조금 밍숭밍숭한듯도....하고...





사진으로 볼때보다 비쥬얼은 조금 약한듯...
처음에 언니는 이게 자기가 주문한게 아닌줄알고 '잘못온거 아니예요?' 했다는...ㅎㅎㅎㅎㅎㅎ
그닥 공감대가 형성되지 않는녀석...





내가 주문한 모플...
빵꾸뽕뽕인 푸딩은 에러잖으...ㅠ.ㅠ
나는 얌전하고 탱글탱글한 푸딩을 기대했는데 요 녀석은 빵꾸 뽕뽕에 좀 푸석푸석 힘이 없어보인다...
불쌍한 푸딩...
나름 일본식 디저트인데 저렇게 불쌍한 비쥬얼의 푸딩이 나온건 좀 안습...
조금만 신경쓰면 저정도까지는 되지 않았을텐데..... 하는 아쉬움에 한숨 포~옥...
그치만 티라미수 올려진것보다 요녀석이 좀 더 낫긴했다.





토핑은 큰 감동은 없었지만 모플자체는 꽤 맛있었다.
쫄깃쫄깃...^^
화려하고 아기자기한 토핑도 좋겠지만 요 모플에는 왠지 좀 더 단정한 비쥬얼이 어울릴지도 모르겠다.
커피리필보다 모플리필하고싶었음!!!





한참 이얘기 저얘기 하기...
여자들에겐 늘 그렇듯...
한자리에서 참 오래 이얘기 저얘기 잘하는것같아...
ㅎㅎㅎ 결국 일어서는건...배가 다시 고파질때쯤? ㅎㅎㅎㅎㅎ


홍대정문건너편 스타벅스골목 안쪽, 카페소스(cafe SOUR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eru 2011.01.17 06: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늑한 분위기가 참 좋아보여요..
    석유난로..완전 정스럽고~~~
    저는 저렇게 구멍 뽕뽕뚤린 푸딩이 느무 좋은뎅^^
    80살 먹은 할머니 주방장님이 요리하시는 이탈리안 식당이 있는데, 거기서 저렇게 못쉥긴 푸딩을 먹었구....
    그게 이제까지 먹어본 푸딩 중에 젤 맛있었어요~~~
    하지만 이런 카페에서 저런 화려한 와풀엔 저런 구멍뚤린 푸딩은 전혀 어울리지 않긴 하네요 ㅎㅎㅎ

    • BlogIcon gyul 2011.01.18 03: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구멍이 난 푸딩도 물론 맛이 나쁜건 아니지만
      왠지 확실히 그 탄력이 좀 떨어진달까요?
      탱글탱글함이 없어서 그런지 식감이 좀 아쉬웠어요.
      요즘 이런곳들 대부분 일본스타일요리나 디저트를 지향하고 있는만큼...
      그래도 요런부분은 좀 더 섬세했어야 제대로가 아닐까...싶어요.
      '귀찮으니 그냥 불조절없이 쫙쫙 익힙니다...'라는 느낌이 들어 조금 슬펐거든요...ㅠ.ㅠ

  2. BlogIcon 아랴 2011.01.17 08: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인상적인 석유난로 ~
    울집에두 가져다 놓구 싶네여
    아파트만 아니라면 꼭 땅을 밟고 살수있게만 댄다면 난로하나쯤 가져다놓고 옹기종기 도란도란~앉아
    맛있는 수다를 ^^

    잘보구 갑니다~

    • BlogIcon gyul 2011.01.18 03: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요즘 난로 너무너무 갖고싶어요.
      전기난로라도 하나 있어야 하나 생각해봤지만 전기세가 정말 엄청나게 많이 나온다는말에 포기...ㅠ.ㅠ
      집에 장작을 올려두는 난로가 하나 있으면...
      그 위에 늘 스프냄비를 올려둘생각이지만...
      그건 언제쯤 실현될지 모르겠어요...^^

  3. BlogIcon blueberry pie 2011.01.17 10: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에 저 푸딩 시도했다가 실패해서 바닐라설탕 듬뿍 든 계란찜이 돼버렸었어요--; 그 맛이 너무 꽥이어서 다시 시도해볼 엄두가 안 나요ㅠㅠ 가게는 예쁘고 간만에 보는 석유난로도 좋은데 디저트와 커피가 조금씩 아숩다니... 안타깝당...;;

    • BlogIcon gyul 2011.01.18 03: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는 여름? 가을? 한동안 푸딩 꽤 자주 만들어먹었어요.
      기포가 생기는것때문에 불조절을 좀 열심히 해주어야 하지만...
      일본식 푸딩 자체가 달달한 달걀찜이니까...
      뭐 비슷만 하면 되죠 모...ㅎㅎㅎㅎㅎㅎㅎㅎㅎ

  4. BlogIcon 클라라 2011.01.22 14:0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모플 얼핏 보기엔 뭔가 근사해 보이는데...
    자세히 보니 아니었군요.
    그래도 식후의 달달이니 아주 나쁘진 않았을 것 같아요.

    • BlogIcon gyul 2011.01.22 18: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모플 자체는 괜찮았던것같아요.
      커피도 그냥 쏘쏘 정도니...나쁘지 않은데...
      위에 토피으로 올려진것들은 기대보다는 조금 아쉬웠어요.
      티라미수도 좀 그렇지만
      너덜너덜해보이는 푸딩이 가장 아깝...ㅠ.ㅠ
      차라리 모플자체의 맛만으로도 괜찮으니
      좀 더 심플하고 단정한 디저트라면 오히려 더 맛있게 먹을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요.
      하지만 달달하게 먹기엔 괜찮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