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다닐땐 점심먹으러 갈때가 없어서
늘 친구 몇명이 모여서 양재동  TGI에 출근도장을 찍곤했었는데...
며칠전...
갑자기 그때먹던 달달한 허니머스터드드레싱뿌린 샐러드가 먹고싶어졌다.
아주 옛스러운 스타일로...^^



케이준치킨샐러드... 만들려면 닭사와야하니 그건 귀찮은일이고...

냉장고안에 엄마가 준 베이컨이 넉넉하구나...

베이컨 얼른 굽고 베이비채소 한봉지 확~ 꺼내다보니...

떡볶이해먹을때 쓰려고 삶아둔 달걀도 있었지...^^

그것도 하나 꺼내 슬라이서로 확~가르고...




설탕과 아가베시럽으로 야마있게 만든 허니머스터드드레싱 쉭쉭쉭~ 뿌려먹는 샐러드...


어린이날

어린이는 어린이답게 자라야 하는것은 맞지만...
어린이답다는 정의를 우리가 어렸을때의 기준으로 하면 안될것같다...
아이들의 머릿속에 포화상태가 될만큼의 것들을 주입하면서도 정작 여전히 맑고밝은 '아이다움'을 요구하는것은
가만히 있는 멈멍이를 툭툭치며 장난걸어놓고 으르렁거리면 야단치는듯한...
164색 크레파스를 사주고 그중 3개밖에 못쓰게 하는듯한...
어느장단에 맞춰야할지 모르겠는 앞뒤 안맞는상황같은것...
적어도 어린이날이라고 어디 좋은데 함께 가거나 맛있는것을 먹거나 선물을 사주기로 했다면...
이런저런 조건달지 말고 쿨하게 해주자...
'오늘 이랬으니 내일부터 이래야해...'
'이거 사줬으니 말잘들어야해...'
그런 사족을 다는건... 마치 해주고싶어서해주는게 아니라 뭔가 바라기때문에 해주는 뇌물같이 느껴져...
아이들일수록 습득력은 뛰어나기때문에...
그런거 말로 가르치지 않아도 곰방 배운다는...

사실 요즘같아선 선물이나 놀이공원보다...
얼굴 빨~~개지도록, 땀 한바가지 뻘뻘 흘리도록 정신못차리게 놀아주는게 제일 기억에 남을수도...ㅋㅋㅋ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기딸기딸기...  (4) 2011.05.08
Midnight Pasta  (2) 2011.05.06
허니머스터드드레싱 샐러드  (6) 2011.05.05
제이미승생님의 풋풋한 시절, 런치스파게티  (10) 2011.04.28
월요일이야기...  (2) 2011.04.26
데친오징어는 초고추장에 쿡!!!  (2) 2011.04.2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eru 2011.05.05 05: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베이컨 아주 넉넉히 들어갔네요~
    달달한 허니머스터드...전엔 진짜 많이 먹었던 기억!..그러고 보니 케이준치킨 샐러드 먹어본 지 증말 오래됐다능.
    아..내일 (한쿡시간으로는 오늘)이 어린이 날이군요~
    맞아요..쿨하게 실컷 놀아주는 게 어린이들한테는 쵝오인뎅.
    요즘 부모님들은 넘 바뿌시 듯--;;;;

    • BlogIcon gyul 2011.05.07 04: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달궈진 팬이 아까워서 프라이판에 베이컨을 쫙!~~~ 깔았죠..ㅎㅎ
      채소는 조금 더 리필해서 먹었어요...
      그나저나 전 애들은 여전히 열심히 놀면서 커야한다고 생각하는데
      어렸을때처럼 동네 꼬마들 노는 소리가 안들리는게 왠지 조용해서 좋다고 생각들면서도 아쉽기도 해요...
      그저 열심히 노는것도 살면서 많은것을 배우게 할텐데...
      요즘은 뭐든 다시 또 옛것으로 복고로 돌아가는데...
      아이들키우는 방식은 언제쯤이면 돌아가게될까요?

  2. BlogIcon 클라라 2011.05.05 05:4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은 아이들도, 부모님들도 너무 바빠 서로 얼굴 보기 힘들기 때문에...
    어린이날엔 종일 같이 있으면서 시간 보내는 게 쵝오인 것 같아요.
    요러케 맛난 음식도 해먹어가며 얘기 마니 하면서...

    • BlogIcon gyul 2011.05.07 04: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요...
      특별한 이벤트가 아니어도 신나고 즐거울수 있는...
      그런날이었으며 좋겠어요...
      사실 무슨날이든 선물을 주라고 만든날이 아니라 의미를 되새기기 위한거니까요...
      참 당연한이치이지만...잊고살게 되는건 아쉬운것같아요...

  3. BlogIcon 신럭키 2011.05.05 06: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는 오리엔탈이 너무 좋더군요. ㅋ
    아 베이컨 저도 먹고 싶네요. 아침 너무 배고파요. ~

    • BlogIcon gyul 2011.05.07 04: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오리엔탈...
      그것도 참 많이 먹었었는데...
      ㅎㅎ 그나저나 아침식사 맛나게 하셨나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