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나물새우리조또

from 집 밥 2011. 5. 15. 03:00

리조또는...
좋긴한데... 이상하게 집에서 만들어먹으려면 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너무 귀찮다.
육수넣고 저어주고 또 육수넣고 저어주고...
딱좋은 농도를 맞출때까지 기다리는게 어찌나 귀찮은지...
몇시간씩 끓여야 하는 요리에 비하면 얼마 안걸리는거긴한데...
다른요리도 이정도 시간은 대충 들긴하는데...
유난히 리조또만큼은...ㅠ.ㅠ



오늘 간만에 무슨 용기가 생겼는지, 아니면 오늘아침은 인내심많은뇨자로 재탄생했는지...
암튼 갑자기 리조또가 먹고싶어서...
간단히 새우리조또를 만들기 시작!!!
이번엔 끈기를 가지고 딱 좋은 그 순간까지 내가 열심히 저어줄꺼야!!! 하다가...
결국 거의 다 와서는 지쳐가지고 그냥 대충...
그래서 결국 되다만 새우리조또...




얼마전 엄마가 또한봉지 가져다준 참나물...
그래서 나는 요즘 참나물라이프!!!
이러다 참나물로 케익까지 만들어먹을지도...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민트잎 잘라 넣어주려고 했는데...낮엔 날씨가 쨍~ 해서 그런지...강렬한 햇님덕분에 민트잎이 비실이가 되서...

어쨌건...아~ 단지 몇분만 버텼으면 '된' 리조또 먹을수 있었건만...
사실...막판에 맛보다가 그 단 몇분을 참지 못할만큼 배가고파서...
결국 무너져버렸어...ㅠ.ㅠ
그래도...맛은 나쁘지 않았으니 용서해주겠어...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먹는이야기...  (4) 2011.05.18
변덕쟁이의 간식  (4) 2011.05.16
참나물새우리조또  (4) 2011.05.15
머스터드 톡톡, 감자베이컨샐러드  (6) 2011.05.14
참나물페스토와 파스타...  (8) 2011.05.09
딸기딸기딸기...  (4) 2011.05.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클라라 2011.05.15 09:1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참나물로 리조또까정...
    귤님의 응용력은 정말 무한대이신 것 같아요.
    저는 집에서 리조또는 죽어도 못해먹을 듯 해요.
    팔근육이 유독 없어서, 젓다가 젓다가 팔 빠질 거에요... -.-

    • BlogIcon gyul 2011.05.16 03: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응용력이라기엔 딱히 그닥 한건 없어서...ㅋㅋㅋ
      뭔가 진짜 응용력을 발휘해보도록 제가 열씸히 노력을!!!...
      ㅎㅎㅎㅎ
      그나저나 저도 팔빠지는것같아서...
      결국 중간에 그만두고 그냥 먹었어요...ㅠ.ㅠ
      리조또는...시켜먹을 동생이 있거나...
      아니면...그냥 사먹거나...
      이래야 하는건가봐요...ㅠ.ㅠ

  2. BlogIcon 로이스 2011.05.15 15: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웅 부들부들 리조또,,, 좋아하는데 한번도 시도 못했어요~
    전 아마도 마지막 몇분이 아니라 아예 기다리지도 못할걱 같네요.

    • BlogIcon gyul 2011.05.16 03: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게 계속 저어주고 육수 붓는 과정을 잘 기다린사람에게만 맛난 리조또를 먹을수 있는 기회가 생기는것같아요.
      저는 배도고팠지만 팔아파서 포기...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