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니뎁이 나오니까 꼭 봐야하는 캐리비안해적...
이미 감독이 바뀌었고 이전에 나오던 다른 인물들이 하나도 없기때문에
내용이 어떻게 전개될지 기대반 걱정반...
그래도 조니뎁 믿고 가는거야...응? ㅎㅎ

여러 캐릭의 인물들이 줄어들었기때문에 아기자기한 작은 에피소드들이
톱니바퀴처럼 꽉 잘 들어맞는 그런 느낌은 아니지만
감독이 바뀐것치고는 산으로 가지 않아 다행...

조니뎁이 끝까지 사수했던 대쨔 슈~를 보니... 파리크라상이 뻥슈~가 생각나고...
페넬로페 크루즈는... 그닥...딱히...존재감은 없어보이는...
이 영화에서 제일 이쁜 언니들은...
인어떼 맨앞줄 언니들? ㅎㅎ
암튼... 블랙펄도 다시 손에 들어왔으니... 다음회에는... 해적들 더 많이 나오쟈...^^
럼주 벌컥벌컥 마시쟈...^^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
감독 롭 마샬 (2011 / 미국)
출연 조니 뎁,페넬로페 크루즈
상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클라라 2011.06.03 12:3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역시 조니뎁은 언제나 옳군요~
    며칠 전 쿵푸 볼까, 이거 볼까 고민하다가 쿵푸 봤는데, 것도 괜찮았어요.

    • BlogIcon gyul 2011.06.03 17: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이전만큼 약간 아기자기한맛은 좀 덜해요..
      확실히 감독이 바뀌니 그런 차이가 조금씩 보이긴하지만
      조니뎁만으로도 괜찮았어요...^^
      아...쿵푸팬더도 봤어요...
      이걸 먼저 보고 그저껜가 그그저껜가에... 쿵푸팬더를 봤죠..
      잭블랙도... 우리에게 필수잖아요...^^

  2. BlogIcon 더공 2011.06.03 22: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인어떼 맨 앞줄 누나들이 제일 기억에 남는..ㅎㅎㅎㅎ

    • BlogIcon gyul 2011.06.05 02: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뒷줄언니들에게는 쵸큼 미안하지만...
      앞쥴언니들과의 끕이...끕이... 쵸큼 많이 차이가 나시더라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