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집에 소시지가 똑 떡어져서 코스코에 가려고 할즈음에...
소셜커머스에 띵동~ 존슨빌이 떴다...
요 한동안은 다른걸사먹었었는데...오랜만에 존슨빌을 먹을까나? ㅎㅎ
구입 고고!!
고기함량이 더 높은 스모크브랫으로 주문하는 덕분에 치즈가 든것보다 일주일을 더 기다려야 했지만
아돈케에에에에에~



배송받자마자 하나하나 랩핑해서 냉동실에 넣고 바로 먹을 몇개만 냉장실에 두고...

도착했으니 바로 하나 시식해주어야지...^^

칼집 빡빡하게 넣어 팬에 굽고...

호밀빵위엔 달걀프라이... 언제나 그렇듯 누르미로 꾹!!! 눌러터뜨린 못싱긴 프라이...

엄마가 직접 기른 감자는 야무지게 삶아 마요네즈소스에슥슥 버무리고

입안이 개운하도록 화분에서 막 딴 루꼴라...




마요네즈소스는 그냥 양껏 그날그날의 기분에 따라...

마요네즈, 홀머스터드, 와사비, 아가베시럽을 넣고 잘 섞어만든다.

뭐...내키는대로 더 넣어도 되지만...오늘은 요걸로 맛나네...




칼집을 넣어주는건 너무 귀찮지만 그래도 소세지엔 칼집을 넣어 구워야 벌렁벌렁해지고 좋지...^^

소시지가 댕강 짤리지 않게 조심하면서도 칼집을 깊게 넣어주면 구웠을때 오징어처럼 똥그랗게 구부러진다...




요즘은 매끼마다 먹는듯한... 아이스아메리카노...

물론 너무 많은양을 먹지 않으려고 조절하긴하는데...
물이외에 다른 음료는 너무 단것들이 많다보니 달지 않지만 시원~한 아잇흐아메리카노만한게 없고나...

비가 많이 오고 쌀쌀한 아침저녁때문에 혹시나 드립을 해먹을까 하고
커피를 사올때 반은 갈아오고 반은 그냥가져오는데...
전부 아메리카노를 만들어먹다보니...
헉!!! 팔빠져버리겠어...ㅠ.ㅠ 다음부터는 그냥 몽땅 다 갈아오련다...ㅠ.ㅠ


* 아!! 존슨빌 배송받을때 사은품으로 받은 코데키노도 있는데...
왕창 넣고 두꺼운 샌드위치해먹어야겠고나...^^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데키노햄을 곁들인 아침샐러드  (0) 2011.08.14
부실한 여름날...  (8) 2011.08.04
미트볼스파게티의 아침...  (4) 2011.07.26
찰떡궁합  (6) 2011.07.18
소심한복수, 감자채전? 감자채팬케익? 뭐든간에...  (4) 2011.07.1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