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복슝님과 나는 좋아하는 음식과 식성이 전혀 다른편이다.
상대방에게 잘 맞춰주는 복슝님은 내가 좋아하는 음식을 맛있게 같이 먹어주고
거절하거나 싫다는 표현에 오해가 생길까봐 걱정하는 나는 복슝님이 좋아하는 음식을 같이 먹어주며
지금은 서로 싫어하거나 먹지 않던 음식을 맛있게 먹곤하지만...
여전히 나보다 미각의 스펙트럼이 넓으신!!! 복슝님이 늘 나에게 맞춰 양보를 해주곤한다...
그중 하나가 만두...
나는 하루종일 만두만 먹고도 살수 있을것같은데...
복슝님은 만두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고 했다.
처음엔 그냥 맛있게 먹길래 좋아하나보다 했는데...내가 좋아하기때문에 맞춰주며 먹어주는거였다니...
하지만 만두는 정말 맛난데...
지금은 가끔 같이 잘 먹기도 하는데...
이제 좋아하게 된걸지... 아니면 싫어하지만 억지로 먹는건지 잘 모르겠다만...
자발적으로 '만두 먹을까?' 하는걸 보면 이제 싫어하는건 아닌가보다...^^



가메골왕만두에 이어 복슝님이 먼저 먹어보쟈고 했던 '인사동명물 북촌손만두'

명동에서 신세계쪽으로 넘어가는길에 영플라자 건너편에 새로 생긴 작은가게인것같은데

인사동명물이라면...인사동에서 유명한건가? 잘 몰랐네...




장사하시는분들치고는 조심조심, 조용조용하신 두분이 하시는가게인가보다...^^
새로생겨서일수도 있지만 전반적으로 깨끗깨끗 깔끔깔끔한상태...
우리는 튀김만두 고기맛 2개, 당면(인가?)맛 2개를 주문...



튀김만두의 모양새는 마치 조개껍데기같다...

음...튀겨진 모양이 문어다리같기도 하고... 캐리비안해적에 나오는 잭 압빠닮았다...ㅋㅋㅋㅋㅋㅋㅋ

모양은 그렇고... 맛은?

당면맛도 좋지만 고기맛이 훨씬 맛있다!!!

기름의 상태가 깨끗한편인지 바삭하게 튀겨진 상태가 매우 좋고 맛도 오래된 기름쩐내는 나지 않는

바삭바삭 고소고소한맛...

찐만두도 먹어보고싶구나...^^


나는 여전히 해장국, 순댓국, 내장탕, 곱창, 족발 이런거 못먹는데도
내가 좋아하는거 열심히 잘 먹어주어 복슝님...곰아와욜!!!
그치만 이세상엔 귀엽고 예쁜먹을것들이 무지무지 많으니...
나는 노상 고롱것들만 먹어도 되죠? 쿄쿄쿄쿄쿄쿄


명동 영플라자 건너편 버스정류장앞, 인사동명물 북촌손만두





*이날 내가 배가 많이 고팠나봐...

3개 3000원이라고 써있는걸보고...

짝수로 사야되는데...그럼 4개 사려면 얼마지???? 라는 고민을 한참하고 있었다...ㅠ.ㅠ

아... 나는...멍....해.....(품위유지!)

배고프면 머리가 안돌아가...

나는 배가 불러야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클라라 2011.10.17 13: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먹고 시픈 것만 먹고 살아도 인생은 짧아요.ㅎㅎ
    먹기 싫은 것까지 굳이 먹을 필요는 없단 생각...
    하지만,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하기 위한 거라면, 언제든 가능하다는...!!!
    그런 점에서, 복슝님은 귤님을 진정 사랑하시나 봐요~^^

    • BlogIcon gyul 2011.10.18 03: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
      엄밀하게는...
      복슝님은 싫어하는것보단 좋아하지 않는것이기때문일거예요. ㅎㅎㅎㅎㅎ
      주는건 원래 다 잘먹는편이라...
      하지만... 저때문이라고 우겨보고싶네요...ㅋㅋㅋㅋㅋㅋ

  2. manion 2011.12.12 11:1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당면맛이 아니고 잡채맛이더라구여. 저는 북촌한옥마을 가다가 입구에 있던 북촌점에서 먹어봤는데요. 고소하고 바삭한 게 정말 맛있더라구여. 또 먹고 싶네요~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