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 하동관

from 나 는 반 댈 세 !!! 2011.11.22 04:40


이 곳이 열려있고 쓰레기봉지가 없는날은 오늘이 우리에게 처음...






하동관을 으뜸으로 치는 사람들이 꽤 많다만... 차라리 그런 유명세를 몰랐다면 모를까...

닥치고 하동관을 외치기에는 분명히 뭔가 모자름...

게다가 저 선명한 머리카락...

주방 아주머니의 머리카락으로 추정되는 저 검정 물체...(꺼내보니 대략 15cm길이....)

최고의 곰탕집, 전통의 곰탕집이라는 이름에 안어울리는 머리카락이 하필 내그릇에...

너무 추운날씨였기때문에 이것때문에 나갈수 없었고...

전혀 친절하지 않은 아저씨에게 이걸 말해봐야 눈썹하나 꼼짝하지 않으실것도 같아

찡그리고 있는 나에게 결국 복슝님이 자기 그릇을 나에게 내어주고 좋게 마무리지었다...




오랜시간 한길을 걸어왔다는 명성의 전통 곰탕집의 첫인상은 이모냥...

하지만 첫인상보다 분명히 아닌었던건 맛!!!

다시 만나게 될지는.... 언니가 넓은 아량으로 고민....아니다... 안할래...


미안하네...

나는 이집 반댈세!!!





어쨌고나 따신걸 든든히 한그릇 먹고 나왔더니 확실히 덜춥네...
배부르니 기운차게 쇼핑타임을 즐긴 후 꼬히한잔...
오랜만에 마시는 파스쿠치커피는 맛이 좀 바뀐듯...
예전보단 좀 더 맛나졌네...^^




'나 는 반 댈 세 !!!' 카테고리의 다른 글

X : 안녕, 더본코리아...  (2) 2013.07.27
X : 더코너키친  (5) 2013.02.19
X : 서대문 한옥집  (5) 2012.09.24
X : 경험치+1  (6) 2012.08.07
X : 하동관  (15) 2011.11.22
X : 맛없다...  (2) 2011.10.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e.e.d 2011.11.22 15: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하! 하동관.
    이제 분점도 여럿 생겼죠.
    명동 하동관 가본 지 너무 오래 됐다...

    • BlogIcon gyul 2011.11.24 02: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하동관이 분점이 있는게 맞는거예요?
      하동관 직영점은 명동 한곳뿐이라는 문구가 내부에 써있길래 궁금했었어요...^^

    • BlogIcon c.e.e.d 2011.11.24 14: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앗! 그래요?
      그럼 다른 하동관은 다 짝퉁?
      그럴 수도...

    • BlogIcon gyul 2011.11.27 03:1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정확하겐 잘 모르겠고...
      직영점이 한군데라는건 나머지는 직영이 아니긴하지만 하동관은 맞다는건지...
      아니면 아예 짝퉁이라는건지...
      잘 모르겠어요...ㅋ

    • mary 2011.11.29 11:32  address  modify / delete

      명동 하동관에 가면 분점이 없다는 문구가 있죠. 그게 강남분점 때문에 붙인 걸로 알고 있어요. 얘기가 좀 긴데..

      요약하자면 며느리가 잘 이어가던 하동관 일을 시동생이었던 강남점 할아버지가 도와주면서 마치 그 할아버지가 하동관 사장인것처럼 됐대요. 식객에도 강남점 할아버지가 대신 인터뷰해서 사장으로 나왔고요. 문제는 분점을 내지 않는다는 원칙을 깨고 시동생인 강남점 할아버지에게만 하동관 이름을 줬는데 욕심이 생겼는지 상표권 분쟁을 일으켰다고 하는군요.

      하도 궁금해서 한가한 시간대에 사장님께 살짝 물어봤었거든요. 마음 고생 많이 하셨겠더라구요.

    • BlogIcon gyul 2011.12.01 05: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음... 그런사연이 있었군요..
      가족간에 생기는 그런분쟁은... 생각만해도 싫어요...

    • BlogIcon c.e.e.d 2011.12.04 12: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하...그런 사연이.
      돈 앞엔 부모 자식도, 친구 형제도 없다더니.
      저도 생각만 해도 싫어요.

  2. BlogIcon *반짝반짝 빛나는* 2011.11.23 00: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꺅. 추운날 곰탕~ 고기도 많고 너무 맛있어보이네요
    그나저나 파스쿠치 홀더 크리스마스 느낌으로 바뀌었네요~ 이뻐요 ^^

    • BlogIcon gyul 2011.11.24 02: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크리스마스를 상징하는 여러가지 색이나 모양이 있지만
      저는 클래식한 느낌의 크리스마스 장식이나 모양이 좋은것같아요...
      ^^

  3. hihd 2011.11.23 09:4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여긴.. 저도 와이프랑 맛집이래서 찾아갔다가
    귤님하고 똑같이 허름(유명하다보니 허름이지, 그냥 식당이었다면 너저분/지저분이 어울릴지도;;)함에 한번
    불친절함에 또 한번, 와이프가 먹다가 반쯤 남겨서 같이 일어섰던 기억만 있네요;;
    그 뒤로는 안 갑니다. 곰탕이 대단한 음식도 아니고요..
    그래도 머리카락은 없었는데;; 으;; 고생하셨네요

    • BlogIcon gyul 2011.11.24 02: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음식에 머리카락이 들어있을때...
      위생적인 문제도 있긴하지만...
      무엇보다도 기분이 한번에 확!!! 망가지는게 제일 커요...
      친절하고 수더분한 주인이었다면 아마 그럴수도 있지... 하며 대수롭지 않게 여길수 있을수도 있을테지만
      그릇을 내어주시는 손길이 따뜻하게 느껴지지 않았다보니...
      저 머리카락이 끝끝내 기분을 찝찝하게 만들었어요...ㅠ.ㅠ

  4. BlogIcon 딴죽걸이 2011.11.26 09:5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왼쪽 프로필 밑에 저 광고 사진..

    귤님인줄 알고 ㅋㅋ 다시 보니 광고 배너 네요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