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dnight baking...

from 집 밥 2011.12.23 01:12

요번주는 유난히 늦은밤 갑자기 오븐을 돌리는경우가 많았다...
그냥 간단한것들...
머핀이나 파운드, 쉬폰같은것들...





어느 늦은밤의 쉬폰케익

설탕을 사두는걸 까먹고, 하필 갈색설탕밖에 없어서...

녹차쉬폰임에도 불구하고 색깔이...ㅋㅋㅋㅋ

녹차가루를 좀 더 많이 넣을까봐...




생크림 없이 폭신하고 따뜻한 쉬폰을 바로 먹어도 참 좋지...

늦었으니 커피는 디카페인으로..^^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 Christmas Story  (4) 2011.12.30
홍합쌀국수  (10) 2011.12.27
midnight baking...  (2) 2011.12.23
가정방문특별식  (2) 2011.12.18
겨울밤의 군고구마...  (6) 2011.12.16
파스타홍합  (2) 2011.12.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36.5°c 몽상가 2011.12.23 08: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녁에 구수한 빵굽는 냄새가 가득할것 같은데요. ^^)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