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발견하쟈!!

from 집 밥 2012.01.02 03:27

엄마가 가져다준 닭가슴살샐러드...
저녁먹고 배불배불이면서도 '젓가락좀 줘봐봐...' 하고는
맛만본다는게 꽤 많이 먹어버렸고...
남은걸 냉장고에 넣어두었다가 다음날 먹쟈니...뭔가 좀 심심...
이걸로 뭔가 다른걸 좀 해먹쟈...
(사실 샐러드로 먹고 메인을 따로 만들어 먹으려니...
딱히 뭐 해먹을지 생각이 안나서...ㅋㅋㅋㅋㅋㅋ)



다음날 : 크림소스 치킨리카토니




다다음날 : 치킨커리


내가 먹기에 싸이즈가 좀 큰 피망과 파프리카들은... 가위로 반씩 더 잘라서...
조금 더 남았으면 샌드위치 해먹으려고 했는데...
카레에 몽챵 투하해버렸네...^^

굳이 의미를 붙여보쟈면...
2012년, 나도 이렇게 저렇게 어떤 방식으로든 알차게 쓰일수 있는 사람이 되고싶다능...^^
재활용이 아니라 재발견되는 멋진 한해가 되쟈!!!
(그런의미로다가 오늘내일 아주 왕창 몰아서 신년맞이 대청소를 하기로 결정...
대청소를 통한 뭔가 좀 쩡~한걸 재발견할수 있었으면 좋겠다만...
난 비상금을 숨겨두는 스타일이 아니라서... 건질건 없을것같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로제소스 홍합스파게티...  (4) 2012.01.11
떡국한그릇...  (8) 2012.01.07
재발견하쟈!!  (4) 2012.01.02
2011, Christmas Story  (4) 2011.12.30
홍합쌀국수  (10) 2011.12.27
midnight baking...  (2) 2011.12.2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36.5°c 몽상가 2012.01.02 08: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대청소시 간간히 발견되는 비상금들 찾는 재미도 제법 있는데 말이죠. ^^

    • BlogIcon gyul 2012.01.03 00: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저는 비상금을 숨겨두는스타일이 아니다보니...
      나오는건 백원짜리 오백원짜리 몇개가 전부네요...^^

  2. BlogIcon *반짝반짝 빛나는* 2012.01.03 21: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오 볼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gyul님의 요리는 너무 정갈해보이고 맛있어 보여요 :)
    두개 다 너무너무 맛있어보이네요~

    • BlogIcon gyul 2012.01.04 03: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별로 특별한게 없어도 늘 좋게 봐주시는데 대해 배꼽인사 정중히 드립니다...^^
      사실 전 미적감각이라곤 코딱지만큼도 없어서... 늘 좀 뭔가 아쉽곤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