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위치의 아침...

from 집 밥 2012. 1. 21. 04:46

통으로 된 빵을 자를때면 늘 잘 자르다가도 한쪽이 삐뚤어져버리지만
동그란식빵은 줄무늬가 생기기때문에 실패하지 않고 고르~게 잘 자를수 있다...
별거아닌 줄무늬 하나가 참 사랑스러울뿐이지모야...^^




동그란 식빵위에 발사믹소스에 버무린 베이비채소를 올리고

그 위에 햄한장, 모짜렐라치즈 한조각, 슬라이스한 방울토마토를 올려 샌드위치를 만든다...

한쪽이 붙어있는 상태로 잘랐기때문에 먹을때 아랫쪽으로 지저분하게 속재료가 빠져나올일이 없으므로

나름 우아~한 아침식사의 기능을 발휘했다며 혼자 내 머리를 쓰듬쓰듬해본다...





다음날 아침...
세개의 샌드위치는 복슝님에게 간식으로 먹으라고 싸주고...
남은 한개는 내꺼!!!
근데.... 먹으려고 보니 얘 허리는 언제 뿌러졌지?
내가 안그랬는데...
웅...
잠깐 바라보다가 '호~'해주었다...^^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늘스파게티의 아침  (0) 2012.01.28
급빵끗 오므라이스...^^  (6) 2012.01.26
샌드위치의 아침...  (4) 2012.01.21
된장찌개의 날...  (2) 2012.01.18
겨울전용 초콜릿케익  (6) 2012.01.14
해산물덮밥  (6) 2012.01.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36.5°c 몽상가 2012.01.21 09: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식빵에 그런 비밀(?)이 있는지 몰랐습니다.

  2. BlogIcon 딴죽걸이 2012.01.21 23: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간식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