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관대하다~

from 입 나 들 이 2012. 3. 30. 01:40

복슝실장이 귤대표에게 회식을 제안했다...
'그래... 오늘 먹고싶은거 다 시켜...'
복슝실장은 메뉴을 보며 귤대표의 눈치를 살짝 살피더니
한우를 주문했다...
ㅋㅋㅋ
나는 관대한 귤대표다... ㅎㅎ




맛나게 먹긴했는데...
여긴 불판이 좀....
그러고보니 전부터 가보고싶어했던 화로에 구워먹는 한우집을 바로 앞에 두고...
우린 왜 여기에 갔을까?
ㅋㅋㅋㅋ
그래서!!!
관대한 귤대표는 다음번에 또한번 한우회식을 쏘기로 마음먹었다...
바로 그 화로에 구워서!!!

나는 관대하다...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리크라상 팥빙수  (6) 2012.05.14
응원합니닷!!!  (0) 2012.04.03
나는 관대하다~  (2) 2012.03.30
이태원 경리단길 트레비아(Trevia Pizza di Roma)  (6) 2012.03.29
의외의 복병, 이태원 파샤(PASHA)  (4) 2012.03.17
100원의 차이...  (1) 2012.03.0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리쭈 2012.03.30 07:2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

    나는 위대하다 에요

    Big stomach ㅜ 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