쫄쫄쫄쫄쫄쫄면

from 집 밥 2012. 5. 3. 03:48

매콤매콤 새콤새콤한 쫄면 너무 먹고싶어...

늦은저녁 쫄면을 사러 동네 마트에 슈퍼에 편의점에...

다 돌아봤지만 쫄면은 어디에도 없고...ㅠ.ㅠ

하루종일 쫄쫄쫄쫄거리다가...

결국 이태원 마켓에서 쫄면 득템...




나는 삶은콩나물넣은 쫄면이 좋지만 복슝님은 '콩'때문에 콩나물을 안좋아하기때문에

대신 숙주를 넣을까 하다가...

급 귀찮아진...(심드렁~)

따로 조리과정이 없이 맛이 좋은 깻잎으로 결정...

늦은 저녁 야식으로 딱 좋다만...

다음날 아침 빵빵 부어오르는 얼굴은... 어쩔...ㅠ.ㅠ


* 분식을 정말 맛있게 먹는 방법중 하나는...

역시 누군가와 함께 먹어야 한다는것...

이건 분식에만 적용되는것은 아니지만... 분식은 특특특특히나...


이번 주말은...

남은 쫄면과 같이 먹을 꼬마김밥을 싸야겠어...^^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봉골레파스타  (4) 2012.05.09
까망베르 또띠아피자  (4) 2012.05.06
쫄쫄쫄쫄쫄쫄면  (4) 2012.05.03
집밥...  (2) 2012.04.29
원추리두부된장국  (0) 2012.04.24
크림소스파스타  (8) 2012.04.1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토닥s 2012.05.03 05: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쫄면, 저도 늘 먹고나면 후회하는 음식이랍니다. 매운걸 못먹어서 먹고나면 위가 무척 부담이 되는데, 지나치질 못하겠어요. 아, 쫄면.( i i)

    • BlogIcon gyul 2012.05.04 04: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매운걸 잘 못먹는편이라 예전엔 아예 쫄면을 못먹었는데
      직접 만들어 먹기 시작하면서부터는 간을 약하게 조절할수 있어서 생각날때 한번씩 만들어먹곤해요...
      희안하게도 빨간양념에 비빈 면종류는 그닥 관심이 없는데 비해 쫄면만큼은... 정말 좋아합니닷!!!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5.04 01:0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쫄면을 생각하면 입에 침이 고이네요,크크
    정말 오랜만에 들렀어요~
    여전히 맛있는 음식드시네요^^

    • BlogIcon gyul 2012.05.04 04: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여전히 너무 먹기만하고 있어서 급 챙피해지기도 해요...ㅎㅎ
      겨울동안 너무 먹어서 봄엔 좀 자제하려고 최대한 산책을 많이 하고 있는데
      산책하고 돌아오면 금새 허기져서 또 뭔갈 먹고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