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이 한눈에 보이지 않을만큼 가로수의 초록이 완젼 무성해졌어...

튼튼이들... 잘자라라...




보호색으로 위장중인 고냥이...

가방안에 들어있는 먹을걸 좀 주고싶은데...

겁이 많은지 그냥 도망가버렸네...




날씨 좋으니 끙싼이 산책나왔구나...

오랜만이야... 근데 너 춈 옙뻐졌다...^^




필통...

샤워시켜줄때가 되었지만 요즘 바쁘다보니 하루도 빼놓기가 어려워서...

꼬질한 상태로...

암솨리 암솨리~




석류콜라겐...

힌트민트로 위장중... ㅎㅎㅎㅎ

가지고 다닐데가 애매했는데... 싸이즈가 딱 맞아서..^^




오랜만에 잠수교...

사람들이 가까이에 있어서 속도를 많이 줄여 더더욱 조심운전해야하는 잠수교...

예술의전당쪽으로 갈때 차선을 선택하기가 편리하지만...

반포다리가 막힐때에는 더더욱 유용한 잠수교...

늦지 않기 위한 멋진 선택...





'눈 으 로 하 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감시간  (0) 2012.05.12
의문...  (0) 2012.05.11
붕붕생활중...  (0) 2012.05.09
라일락의 밤...  (0) 2012.05.05
벚꽃엔딩  (0) 2012.05.04
덕수궁  (2) 2012.05.0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