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 가기전에 잠시 JS엉뉘를 만났던날...
오랜만에 서래마을...
나날히 정신없어지는 서래마을...
우리동네보다 좀 더 심하구나...ㅋ









가방을 놓을수 있도록 테이블옆에 잽싸게 가져다주는 잡지꽂이센스는 장점

2인용테이블은 넓지만 옆자리가 다닥다닥 붙어 의도치않게 옆사람 대화가 귀에 들어오는건 단점

맛은 장점

맛에비해 생각보다 고를게 생각나지않는 한정적 종류는 단점
커피리필은 장점

안착한 가격은 단점




아쉽게도 복잡한 많은 생각이 머릿속을 휘감았던날...
맛이 느껴지는건 순간이었다능...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남동 5마일(5mile)  (0) 2012.05.25
아이스아메리카노의 계절  (0) 2012.05.23
서래마을 베키아에누보(vecchia & nuovo)  (0) 2012.05.21
귤어린이일기...  (0) 2012.05.20
불금! 그 이후...  (0) 2012.05.17
불금!!! 이태원 카페보리(cottage cafe BORIE)  (2) 2012.05.1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