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젠가 쇼핑하고 그냥 노닥노닥 걷다가 배가 고파 들어갔던 파이낸스몰의 사까나야.
주말에는 생맥주 무제한의 회전초밥 부페를 한다길래 잔뜩 기대를 하고 들어갔다.
회전초밥은 아무래도 초밥이 만들어지고 바로 먹는것이 아니라 상태가 그닥 좋아지지 않으므로
자주 이용하지 않아 살짝 걱정했지만 그것은 곧 기우였다. ^^




기본으로 나오는 샐러드.




역시 기본으로 나오는 달걀찜.




이것이 바로 무제한 생맥주.
전혀 기대하지 않았고 단지 조금 걷다보니 목이 말라 한잔 주문했을뿐인데
이게 의외로 너무 맛있었다.
'결국 딱 한잔만 먹고 초밥을 많이 먹겠어.' 했던 다짐은 다 어디론가 도망가고
맥주도 여러잔 초밥도 매터지게 많이 먹었다.


여기서부터 드디어 초밥들 등장
(말없이 경건한 마음으로 감상바람. ^^)


































초밥부페이지만 어쨌거나 다른 롤이나 생선조림등 곁다리로 먹을만한것들이 돌아다닌다.
하지만!
부페라고 해서 모든 메뉴를 먹을 필요는 없는법.
이곳의 주력메뉴인 초밥에만 집중하도록 한다.
다만 단지 많이 먹겠다는 이유로 초밥에서 밥을 떼어내고 생선만 골라먹는 매너없는 행동을 해서는 안된다.
(실제로 우리 옆자리에 앉았던 커플중 여자분이 계속 그렇게 먹는데 남은 접시를 가져가는 점원도 약간 이상하게 보고
같이 있던 남자친구로 보이는 분도 약간 창피해하는듯...)
초밥은 생선과 밥이 잘 어우러져야 그 진짜 맛을 느낄수 있으므로
많이 먹겠다는 생각보다 먼저 맛있게 먹겠다는 생각이 중요하다.
이곳은 쓸데없이 값싼것들을 포함하여 종류를 많이 하기보다
맛있고 상태 좋은 인기있는것들을 많이 만들기 때문에 구색에 맞추지 않아 좋다.


세종로 파이낸스몰 지하 사까나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