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fair Trade

from 눈 으 로 하 는 말 2012. 6. 11. 03:25

이젠 바질 삽목성공률이 아마도 90%정도 되는듯...
안그래도 요즘 너무 바빠 모종사러 못갔다는 엄마씨에게 분양해주기위해
스위트바질 두개, 그리스바질 두개 그리고 양평에서 산 아스파라거스 모종 네개를 들고
방배동 방문...^^



뿌듯뿌듯 으쓱으쓱한 녀석들...

입양보내도 너무 서운해하지마...

여기가 우리집보다 살기에 훨씬 낫거든...^^


당당히 내려놓고 압빠가 텃밭에 물주는동안 다들 잘있었는지 구경해이지...^^




압빠는 당근인가? 이러고...

나는 딜인가? 이러고...

하지만 알고보니 압빠나 나나 다 틀렸다는... 무슨 꽃이라고 했는데 엄마가...




이건 곰취!!!

압빠가 너무 좋아하는 곰취!!!

알아서 내가 먹을텐데 자꾸만 이거 먹어보라는 곰취!!!




물주기 전에 상추부터 뜯쟈...





무당벌레님 안뇽?

점좀봐줘요... ㅋㅋ




이게 오이라는...

손가락마디 하나정도밖에 채 안되는 오돌도돌한 녀석이 오이라는...

하지만 나는 너 관심읎다...

나는 오이 안머거...




쌍둥쌍둥 모조리 잘라먹고 남은 참나물들...

어서어서 자라줘... 참나물페스토해먹게...




어른루꼴라...

뜯쟈뜯쟈...^^




아가루꼴라...

뜯쟈뜯쟈...





ㅎㅎ 모종 8개랑 이만큼이랑 트레이드합니닷...^^

상추는 더 뜯으려고 했지만 압빠가 이미 물 줘버려서......











아... 더도말고 덜도말고 나도 이런 텃밭하나 있는집이 생겼으면 좋겠다...

매일 관리하느라 손톱밑에 때가 좀 끼더라도...

내가 매일매일 물도 잘 주고 예쁘게 돌봐줄수있을것같은데...






방배동들렀다 장보러가려고 했다가...

그냥 저녁얻어먹고 눌러앉아서...

마트가는건 포기하고 대신 엄마마트를 털었지...^^

텃밭에서 뜯어온 채소 이외에도

수박, 참외, 양파, 파프리카에 씨리얼과 올리브오일 등등등등등등등등등등...

엄마와 딸사이는... 늘 이렇게 불공정해도 되나 싶으면서도...

주는거 넙죽넙죽 참 잘 받아와... ㅎㅎ

외상장부 잘 적어놓을께 엄마씨...^^





'눈 으 로 하 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행복  (0) 2012.06.20
신비한콩  (0) 2012.06.20
Unfair Trade  (4) 2012.06.11
딴동네 미융미융들  (4) 2012.06.09
한남동 허브트럭  (0) 2012.06.06
5월의 순간들  (4) 2012.06.0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라륀느 2012.06.12 18: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무당벌레님 반짝반짝 예쁘네요.ㅎㅎㅎ
    루꼴라도 있군요.오왕.
    예쁘기도 하고 먹거리들도 왕창 일석이조 네요!!!!!

    엄마마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집에서 기른 채소들 진짜 꿀맛이지요 ㅠㅠㅠ
    여리여리 하니 맛나보여요.^^

    • BlogIcon gyul 2012.06.13 04:4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집에 다녀오는날이면 너무 많이 뜯어오게되다보니 한 며칠은 쌈만 싸먹고...
      집에서 기르는 애들은 또 그것들대로 샐러드해먹고 그러다보니 뭔가 좀 지루한듯도 하지만...
      가공식품을 먹지않아서인지 속이 조금은 편안한것같아요... ㅎㅎ

  2. 라누 2012.07.02 12:5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혹시 차안 사진 바로 위 덩굴식물 이름 아시나요?
    양재천가에서 발견하고는 예뻐서, 줄기 하나 뜯어다 물꽂이 했더니 뿌리가 나길래,
    화분에 옮겼어요. 아직은 잘 자라고 있습니다.
    근데, 이름을 몰라요.. 이름 알려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