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번 일주일은 덮어두었던 컵을 열고 야생체험 실시...


차이브


6월 12일




6월 13일




6월 14일

한 3일간은 길이만 길고 힘은 없어서 그냥 널부러져있는상황...




6월 15일

관절인줄알았던 부분에서 새 잎사귀가 나오고

이젠 스스로 잘 서있을수 있는 힘이 생겼댜...





6월 16일




6월 17일




6월 18일


일주일새 느껴지는 큰 변화라면...

이제 기린같은 기럭지여도 혼자 쑥~ 잘 서있는 힘이 있는...

아마도 7월 중순쯤엔... 새 화분으로 옮겨심을수도 있겠다...



파슬리



6월 12일




6월 13일




6월 14일




6월 15일




6월 16일




6월 17일

큰 변화가 없이 일주일이 지나가나보다 했는데...

드디어 가운데 새 잎이 보인다...




6월 18일


파슬리같지 않은 길쭉한 두 잎사귀 사이로 아주 쪼꼬맣게 이제 정말 파슬리스러운 모양의 새 잎이 나왔다...

그나저나 세개 나오던 줄기중 두개는 결국 다이...

저 한녀석이라도 열심히 돌봐주어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