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8년 7월 26일...
파릇파릇한 귤과 복슝은(그때는 사실 귤도 복슝도 아닐때였드랬지...) 그때 처음 만났고...
어제의 날짜로...
우리가 처음 만난지 꽉 채운 14년이 되었다...
신기하기도 하지...
흔한말같지만 정말 말그대로 처음 만난게 엇그제 같은데...
그사이 우리에게는 참 많은 변화가 있었지만
결정적으로 우리의 마음은 그때와 똑같은듯...
여전히 철없고 여전히 개구진 파릇파릇한 그때처럼...



여전히 나의 자랑
여전히 나의 전설
여전히 나의 사랑

앞으로도 변함없이 지금처럼 서로 예뻐해주쟈!!!






'눈 으 로 하 는 말 > 알 흠 다 운 날' 카테고리의 다른 글

W H I T E C H R I S T M A S  (2) 2012.12.25
열번째의 시작  (2) 2012.09.06
14년전...  (9) 2012.07.27
봄소녀들의 날  (2) 2012.04.10
2012, HAPPY NEW YEAR!!!  (6) 2012.01.01
Christmas Eve  (4) 2011.12.24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찡☆ 2012.07.27 14: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응? 어떤 상대인지 궁금해지네요. 강아지? 애인? 친구? 14년동안 함께한다는건 어떤 대상이든 쉬운 일은 아닌데 말이죠.

    • BlogIcon gyul 2012.07.28 04: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좋은사람이죠... 쉽지 않은 긴 시간을 함께 하니까요... ^^

    • 으악 2012.07.28 05:40  address  modify / delete

      죄송합니다 강아지....ㅋㅋㅋㅋ 복슝님ㅋㅋ
      14주년 축하드립니다.
      저희 부모님도 곧 은혼식이 다가오셔서 그런지
      14년 세월 예사로 안 느껴지네요.
      남은 86년도 즐겁게 보내세요ㅎㅎ

    • BlogIcon 찡☆ 2012.07.28 07: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렇군요 ㅋㅋ 저는 14년이라길래 문득 개의 수명이 생각나서ㅋㅋ 여튼 축하드리구 부럽네요^^

    • BlogIcon gyul 2012.07.28 17: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괜찮아요...
      이 14주년은 100년해로 하는 그 거 아니고...
      그냥 처음만난게 14년전이라서...^^
      변하는건 없는것같은데 시간은 참 빨리가네요..

    • BlogIcon 핀☆ 2012.07.28 17:4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음. 맞아요. 시간은 어째 갈 수록 더 빨라지는 거 같아요.ㅠ

    • BlogIcon gyul 2012.07.30 03: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그러게요...^^

  2. BlogIcon dung 2012.07.27 19: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15주년이라니!!!
    우와!!

    저로서는 상상이... ^^
    축하드립니다.

    • BlogIcon gyul 2012.07.28 04: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 14주년이예요...
      저 어플은 아래 나오는게 다음 기념일을 알려주는거라서요...^^
      그렇게까지 오래된것같지는 않은데... 저도 깜짝깜짝 놀라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