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 먹고 뭔가 좀 아쉬워하다가
오랜만에 온 대학로 구경이나 하려고 스낵랩 하나씩 들고
오물거리며 돌아다니다가...
또잉!!
뭔가 예사롭지 않은 간판...
이건 아무리봐도 더본코리아냄새가 난다...
배가 좀 부른듯할즈음인데
요즘 안그래도 남대문 칼국수먹고싶었던 복슝님은
칼국수집이라는 말에 잠시 망설이다....가....
고고!!! 무비무비!!!



칼국수 잘하는집 도깨비칼국수...

딱봐도 알수있는 더본코리아작품...

(저 '도'는 칼도인가?)

논현동은 백종원, 이태원은 홍석천이 움직인다는데...(ㅋㅋ)

대학로는 백 아저씨가 먼저 선점하시었구나...ㅋㅋㅋㅋ




다양한 연령대의 사람들이 식사중인 매장...

지하층이지만 어둡거나 답답하지 않고 주방도 반짝반짝...

여러가지 메뉴가 다 호기심을 자극해주었지만 오버할수 없는 위장상태로

우리는 가볍게 칼국수만 한그릇씩주문...




가짓수 많게 구색만 맞추는 다른가게들에 비해 메뉴나 반찬도 가짓수를 줄이는대신

야마돋게 한두가지에 집중하는 이 스킬...

맛난 무생채반찬이 입맛을 확 살려준다...




유부와 김이 올려진 깔끔한 칼국수...한그릇 4000원의 알흠다운 가격...




그냥먹어도 맛좋고 무생채를 넣어 먹어도 좋은데

간이 센편이 아니라서 꽤 깔끔하게 먹을만하고 바로 썰어 넣은듯한 쫄깃한 면발의 상태도 좋고...

가성비 좋은 더본코리아스타일에 맞게 착한 가격과 양질의 맛으로 이정도면 점심시간에는 가게 폭발할듯..

우리동네에 있으면 좋겠지만 안타깝게도 도깨비칼국수는 현재 대학로에만 매장이 있다는건 단쪔!! ㅠ.ㅠ



대학로 KFC골목 도깨비칼국수



그나저나...

이러다 정말 배 찢어지겠다... ㅠ.ㅠ

어흥어흥...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