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리 없이 조용히 다니는 다른녀석들에 비해
늘 '아르르아유유~' 하고 울고다니는 냥고남편을 흉내내던 복슝님...
그날이후로 냥고남편의 이름은 아르르가 되었다...
동네사람들은 냥고남편을 고등어라고 부르는데
나비와 사이가 별로 좋지 않아 늘 '이놈 고등어!!!'라는 소리를 들어서
우리라도 예쁜 이름으로 불러주고  싶은마음에
가을부터 우리는 냥고남편을 아르르라고 불러주고 있다...
냥고와 사이도 좋고 모래와 냥고가 밥먹는동안 잘 지켜주는것도 그렇고
아르르는 동네사람들이 생각하는것보다 훨씬 착한 고양이인데...
그런데...














최근...
냥고와 사이가 좋지 않은 까망이가 아가들을 데리고 다니는걸 보게되었는데
그 아가가....
아르르 판박....이.....
모래보단 훨씬 어려보이는  이 두마리중
한마리는 어린 아르르같이 생겼고 또 한마리는 없어진 꼬맹이같이 생긴...
이 두마리가 한밤중에 몰래몰래 내가 냥고네집앞에 놓아둔 사료를 몰래 먹고있었던거였어...
한두번이 아닌게 확실한듯
녀석들은 나를 보고 잠시 피했다가도 바로 내가 안보이면 냥고네 밥그릇을 탐했고
자세히 확인하기 위해 숨어있는 차 아래에 사료를 조금 넣어줘봤더니...
그걸 야곰야곰 먹고있...
설마....
설마...
했는데...
이 사진을 찍고난 다음날...
까망이의 엄청난 습격으로 까만 밤 모래의 털이 눈처럼 날리던일이 있었고
그 며칠후 나는 어떤 차 아래에 까망이의 아가와 함께 있는 아르르를 보았다...
낮에만해도 분명 냥고와 모래가 밥먹는것을 지키고 있던 아르르가........
설마 두집살림을 하는건가?
그럼 여태 까망이가 죽기살기로 냥고를 괴롭히던게 아르르때문이었나?
아직 이들사이의 사연을 정확하게 알지는 못하지만
아직까지 동네에 아르르와 같은 무늬를 가진 고양이가 더는 없고
아르르와 까망이 아가가 함께 있는걸로봐선......
흠...



뭔가 이중생활을 걸리고 나서 챙피해서인지 아닌지는 잘 모르지만
요즘 유난히 껌뻑껌뻑거리며 인사를 날리는 아르르...
심지어 이젠 매일 아침 냥고와 모래와 셋이 다같이 집앞에 와서 밥을 달라고 난리다...
이녀석...
우리동네에서 짱이 맞긴한가봐.... ㅋ
과거가 어쨌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잘못은 반성하고 냥고배신하지 말고 사이좋게 잘 지내야 해...
안그럼... 밥 안준다...ㅋ
암튼... 4주후에 보쟈...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동 네 친 구 미 융'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실관계 파악중  (0) 2012.10.30
강제적 아침형인간  (4) 2012.10.24
아르르의 이중생활, 사랑과 전쟁  (8) 2012.10.20
모래밥상  (2) 2012.10.08
모래앓이  (8) 2012.09.23
꼬질한 조상이와 냥고  (4) 2012.09.1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핀☆ 2012.10.20 04: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완전 사랑과 전쟁 맞네요 ㅋㅋㅋ 4주후에 보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

    • BlogIcon gyul 2012.10.21 02: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르르녀석 냥고한테 잘해줘서 제가 예뻐해줬는데...
      처음에 이 사실을 알고 배신당한것같아 기분이 좀 나빴다가...
      다음날도 여전히 냥고와 사이가 너무 좋은 모습을 보니 이해해줄수밖에 없었어요...
      냥고가 아르르를 너무 좋아하니까요...^^

  2. BlogIcon 좀좀이 2012.10.20 22: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고양이들 사이에서 얽히고 섥힌 복잡한 러브스토리가 진행중이로군요 ㅋㅋ 마지막 말 너무 재미있네요. 4주 후에 보자 ㅋㅋㅋㅋㅋ 신구 아저씨 앞에 가야겠는데요?^^

    • BlogIcon gyul 2012.10.21 02: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사랑과 전쟁은 확실히 신구아저씨가 나올떄가 더 좋았던것같아요..
      요즘은 상담해주시거나 하는 분들이 영 몰입이 안되서........
      아르르와 냥고를 위해 4주후에 신구아저씨 섭외가 필요합니다...^^

  3. BlogIcon mintimel 2012.10.21 19:0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집앞에서 보는 드라마..ㅋㅋㅋ 마지막 사진 너무 귀여워요 ㅠㅠ

  4. BlogIcon 토닥s 2012.10.22 16: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르르는 그저 사랑이 많을뿐 바람둥이 문제 고양이는 아닐껍니다. ;)

    • BlogIcon gyul 2012.10.23 02: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런거겠죠?
      냥고가 동네에서 제일 힘이 없는고양이라 다른고양이들이 너무 괴롭혀서
      아르르가 잘 지켜주어야 하는데
      내심 걱정했거든요...
      밤마다 까망이의 아가들이 돌아다니고 모래가 여러차례 새벽에 까망이한테 대박 습격을 당해서
      요즘 냥고도 모래도 밤에는 잘 안돌아다니지만 다행히도 낮에는 아르르와 같이 잘 다니니 괜찮을거라 생각하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