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실히 날씨가 추우니 밖에 나가려다가도 밍기적거려...
아... 춥다... 구찮다... 막 이러면서...
그러다가도 집에있으니 좀 답답해...
산책이 필요해...  해서 나가려고하면
꼭 그런날은 제일 추운날이라는 늇흐가....



아직은 가을느낌이 남아있지만...

사진찍는 내 송꾸락은 덜덜떨고있었다...




동네 한바퀴 돌다보니 꽤 멀리까지 갔네...

이날 우연히 만난 코멈멍이...

'씨씨이야기'의 완성에 큰 도움을 준 코멈멍이...

곰아월~




아르르애인이랑 똑같이 생겼지만 얘는 한남동 주민센터 근처에 사는녀석...

추운데 어딜돌아댕기니...

어여어여 집에 돌아가...

나처럼 코찔찔이되지말고...^^



이날 집에 돌아와 지도로 표시해보니...

약 9km정도 걸었다... 컥!! 완젼 헤비해...

아... 내다리...... 바이오프리져츄똥!!!








'눈 으 로 하 는 말 > 한 남 동 늇 흐' 카테고리의 다른 글

W i n t e r L i f e  (4) 2012.12.10
진짜겨울  (0) 2012.12.08
밤산책  (0) 2012.11.30
V i v i d Y e l l o w  (4) 2012.11.16
한남동의 가을  (0) 2012.11.11
멀미나...  (0) 2012.10.3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