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7

from 눈 으 로 하 는 말 2012. 12. 12. 04:37

선거공보 우편물이 도착했다...
이미 이 전에 마음을 정했지만
그래도 도착한 선거공보를
하나하나 꼼꼼히 읽어보았다...
누구를 선택하는가 하는 문제는 지극히 개인의 자유지만
적어도 내가 선택하는 사람이 어떤사람인지에 대해서는
충분히 알아야 하니까...



한장한장 살펴보고 나는 딱 한사람의 선거공보만을 남겼다...



착하고 바르게, 정의롭고 정직하게...

어렸을때부터 어른들이 늘 하셨던 말씀, 크리스마스나 생일에 주셨던 카드에 늘 써있던 얘기...
'착하고 바르게, 정의롭고 정직한 사람이 되렴...'
내가 살아가는데 있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나역시 그런 사람이 되자고 늘 다짐하던것...
나는 여러 후보들중에서 그 조건에 부합하는 사람을 쉽게 선택할수 있었고
자신있게 선택하고싶은 후보가 있다는 사실에 참 다행이란 생각을 한다...

아울러, 우리에게 이런 교훈을 주셨던 어른들이...
부디 제발... 저 기준을 가지고 선택해주시기를 바란다...
이제 선거는 정보의 싸움,
그러다보면 여러가지 중요한 정보에 쉽게 접근하는것이 우리에게도 쉽지 않으니
어른들은 분명히 훨씬 더 어려울게 분명하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잘 알지도 못한채 '그런사람이겠지...' 라는 추측만으로 결정하는것은
우리뿐아니라 다음세대에게 더더욱 무책임한 선택이 된다...
하지만 지금부터 일주일...
'어떤집 자녀인지'가 아니라 '어떤 사람인지'를 알기에는 충분한시간이다...
'설마 정말 그랬겠어?' 라는 닫힌마음을 열어준다면
당신들이 접근하기 힘들고 불편했던 사실에 대해 우리가 충분히 쉽게 설명할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다...
그 이후의 선택은 개인의 자유이고 그 선택은 존중되어야 하지만
그런 과정이 생략된채 그저 시간내어 도장을 찍으러 가는 행동만으로
책임과 의무를 다했다는 뿌듯한 마음을 갖는다면...
그건 다가올 결과에 대해 너무도 이기적인 선택이 아닐까 감히 말할수 있을것같다...

그런 이기적인 선택으로 인해 지난 5년동안 우리는 충분히 너무도!!! 힘들었으니까...








'눈 으 로 하 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춥다...  (6) 2012.12.14
부탁합니다...  (2) 2012.12.13
겨울시작  (0) 2012.12.05
11월 단편집  (4) 2012.12.02
올해 첫 크리스마스카드  (6) 2012.11.2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