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한사온이라더니 사한삼온인것같지 않니?'
라며 묻는 친구에게 대답해주었다...
'난 삼한사한같애...'
몇십년만에 오는 한파는 다 뻥...
매년 더 추워지니 그냥 일년만에 오는한파가 맞고
그래도 하루정도는 덜추운날이 있으니
삼한사한이 조금 과장의 표현이라면...
좀 봐주고 봐줘도... 육한일온정도?
아...다시 추워진다는 다음주의 일기예보가 무섭다...



너무 추워서...

가만히 있어도 코찔찔이가 되는날...

무조건 걸음이 빨라지고 갑자기 따뜻한 밝은곳에 들어가면 눈이 시리던날...

그런 매서운 추위의 날 먹고싶었던건 따뜻한 만둣국한그릇..

언제 생겼는지는 잘 기억나지 않지만

워낙에 장사가 잘되 늘 줄서서 기다린다는 쟈니덤플링의 분점(2호점)에서 먹었던 만둣국...

그나저나 사진에선 정작 만두는 잘 안보이고 홍합만 잔뜩이네...ㅋ

집에서 만둣국을 끓여먹을땐 사골육수에 넣어서 끓여먹거나 따로 육수를 내서 만들었는데

오히려 그냥 이렇게 약간 맑게 끓여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며...

날씨가 추워서도 그랬지만 맛이 좋아서 국물을 꽤 많이 마셨더니 복슝님이깜짝 놀랜다...

평소엔 국물요리여도 국물은 거의 안먹고 면이나 건더기만 먹는편이라서...^^


따뜻한걸 먹고나니 어디도 쭉쭉 씩씩하게 잘 걸어갈만큼 속이 든든해졌지만

정작 헛헛해진건...

옆테이블에서 주문한 군만두...

ㅠ.ㅠ

배는 부르고...

군만두 냄새는 좋고...

ㅠ.ㅠ


암튼 쟈니덤플링만두는 참 사랑스럽다...



이태원 해밀턴호텔 뒷골목 쟈니덤플링 2호점



역시 겨울은 만두의 계절...

이날 만두를 먹고 역시 냉동실에 손만두를 꽉꽉 채워두는게 좋겠다는 생각에...

며칠후 나는 만두를 빚었다...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대 이대포  (0) 2013.01.02
이태원 티힐(T.Hill 14st)  (0) 2012.12.31
이태원 쟈니덤플링 2호점  (2) 2012.12.30
강남역 초만원  (8) 2012.12.29
대학로 브라운팩토리(Brown Factory)  (2) 2012.12.15
대학로 칼국수 잘하는 집, 도깨비 칼국수  (2) 2012.12.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토닥s 2013.01.01 08: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헛.. 대가족이 붙어야 만드는 만두를 뚝딱 만드시니 정말 능력자십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 BlogIcon gyul 2013.01.02 04: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렸을때부터 온가족이 둘러앉아 수백개의 만두를 빚었기때문인지 몇십개정도 만드는건 금방해요... ㅎㅎ 혼자할때는 좀 심심하긴하지만 똑같은 모양으로 조르르르 늘어놓으면 재미있기도 하거든요...ㅎㅎ
      그나저나 만들긴 꽤 넉넉히 만드는데 먹는건 완젼 금방이라...서너번만 먹어도 다 끝나서 이번 겨울내내 여러번 빚어야할것같아요...
      암튼 떡만둣국이 어울리는 새해가 왔네요...
      블로그를 통해서이지만 작년한해 덕분에 여러가지로 좋은 이야이 많이 듣고 즐거웠습니다... 언제나 가족모두 건강하시고 행복한 이야기 앞으로도 많이 나눌수 있었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