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에 일이 있어 들렀다가 막국수먹으러 대학로로 넘어가는길...
날씨가 좀 춥긴했지만 해가 따뜻해서 걸어가기로 했는데
이화사거리를 건너자 마자 만난 어마어마한 인파의 중고딩떼...
다들 손에 똑같은 컵떡볶이를 하나씩 들고있었다...
어? 어디지? 저거 뭔가 폿흐가...
애들한테 그거 어디서 파냐고 물어볼까?
머뭇머뭇거릴 즈음...



쟈쟈쟌~~~~

여기여기 선다래분식...

맛있는 떡볶이를 생각할때면 늘 떠오르는 학교앞 분식집...

여기가 바로 거길까?




'컵떡볶이 두개만 사와요...'

복슝님에게 미션을 주고 외관사진을 찍는데 다시 빈손으로 돌아온다...
'너가 들어가면 안뒈? 왠지 내가 가면 안되는곳같애...ㅠ.ㅠ'
왜그러지 싶어서 얼른 들어갔더니 가게안은 이미 만석...
줄도 어마어마하게 길고...
더 대박은...
모두 여자중고딩들...
ㅋㅋㅋㅋ
복슝님 겁났구나...ㅋㅋㅋㅋㅋㅋㅋㅋ




끄트머리에 겨우 줄을 섰더니 주인아저씨가 말을건넨다..

아저씨 : 뭐줘요?

귤 : 컵떡볶이 두개요...

아저씨 : 오백원 천원?

귤 : 아...  어... 음... 천원짜리 두개요...

아저씨가 쥐어주신 컵에는 반 자른 만두한개, 한입크기 꼬마김밥한개, 삶은달걀 반절이 들어있다...

아... 뭐지? 이 모듬스럽고 종합선물셋트스러운 알찬기분 뭐지?

좀아까 광장시장의 마약김밥을 뒤로하고 온 복슝님의 얼굴에 화색이 뾰로롱~




어마어마한 주문속에 빛의 속도보다 빠른 주인아주머니의 멀티플레이...

눈앞에서 12접시의 라면떡볶이를 만들어내시고

우리 앞에 줄을 선 중고딩들에게 컵떡볶이를 만들어주시고...

나름 오래 기다렸던 우리에게 '미안해요...' 라는 인사까지 남겨주시는 착한 주인아주머니...

그와중에 컵 옆으로 조금씩 흐른 국물은 냅킨으로 싹~ 닦아서 손에 안묻게 해주시는 쑝캡맨훠!!!

아... 이 아주머니는 아마 지구정복도 가능하실듯....

(아주머니에 비해 아저씨가 손이 참 느리시다...ㅋㅋㅋㅋㅋㅋ)




손에 받아든 1000원짜리 컵떡볶이의 맛은...

뚀요요요요요요요용!!!!

이거다 이거!!!!!

어렸을때 먹던 학교앞떡볶이!!!

다들 기억을 떠올려보면 옛날 학교앞국물떡볶이는 분명히 요즘의 떡볶이처럼 맵지 않았다...

달짝지근 짭쪼롬한 바로 그 학교앞떡볶이, 만화방떡볶이...

이게 바로 내가 늘 그리워하던 그거그거그거!!!

여기에 사실 떡만 조금 더 가느다란 그거면 진짜 딱이지만 이정도만 되어도 일단 완젼 만족...


정말 간만에, 몇십년만이라고 해도 될만큼 오랜만에 발견한 옛날 떡볶이...

맛도 좋지만 가격마저 착한 떡볶이...

부담없이 먹기 좋은 컵떡볶이부터 시작해서 여러가지 메뉴가 많은데

500원짜리 제일 저렴한 컵떡볶이에도 만두 하나씩 꽂아주시고...

라면떡볶이에도 금새 풀어지는 사리면 대신 일반 라면을 넣어주시는 센스!!!

아... 역시... 중고딩떼는 믿을만해...^^

그동안 유명했던 대학로의 여러 떡볶이집은 이제 모두 안녕...



대학로 이화사거리 이화동주민센터방향 선다래분식



간만에 떡볶이원정 완젼대박성공!!!








'떡 볶 이 원 정 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남동 맛있는치치  (6) 2013.05.15
서교동 우리동네미미네  (6) 2013.04.17
상수동 삭  (4) 2012.10.28
종로 컵떡볶이, 종로분식  (12) 2012.10.23
가회동 명품 삼청동 떡볶이  (2) 2012.10.0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