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푸치노의 계절

from 입 나 들 이 2013. 5. 16. 03:13

드디어 프라푸치노의 계절이 왔다...

덥고 땀나는 계절...

사실 내 취향은 팥빙수보단 프라푸치노, 그라니따 요땅거...

(물론 경성팥집 팥빙수는 예외로 빠지고....)




복슝님은 늘 에스프레소프라푸치노
나는 늘 망고프라푸치노

물론 간혹 새로운 프라푸치노에 도전하는 복슝님의 올해 첫 프라푸치노 도전은...




복슝님이 에스프레소프라푸치노대신 주문한 레드빈그린티프라푸치노(두유)

오우!!! 이거 물건일세... ㅎㅎ

늘 새로나온 프라푸치노는 썩 별로였지만 간만에 맘에드는 신메뉴로군아...

우유는 잘 소화되지 않으니 대부분 우유메뉴는 두유로 선택하는데

이건 소화의 문제보단.... 레드빈이니까 콩콩전법이 좋지 않을까 싶어서... 별고민없이 두유로 선택...


아... 그나전 망고프라푸치노는 이제 망고+바나나만 메뉴판에 써있던데...

바나나들어가믄 청량감없어져서 앙대...

그냥 망고만넣어 해주세요... 로 주문...




그나저나 유리창좀 닦으쟈...
이게모니...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대접선  (2) 2013.05.19
한남동 BAOK COFFEE  (0) 2013.05.17
프라푸치노의 계절  (4) 2013.05.16
서초동 임병주산동칼국수  (4) 2013.05.14
바람직한 대안  (0) 2013.05.13
이태원 생어거스틴(Saint Augustin)  (2) 2013.05.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리스토리 2013.05.16 09: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침부터 시원하게 한잔 땡기네요.
    오늘도 날씨를 보아하니 무지하게 더울것 같던데...ㅎㅎ

    • BlogIcon gyul 2013.05.17 02: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그래도 오늘 낮에 해가 너무 세서 산책은 해가 기운 7시가 넘어서야 시작했어요...
      봄없이 여름이 맞나봐요...ㅠ.ㅠ

  2. BlogIcon 보리쭈 2013.05.16 13:0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배 아플꺼 알면서도 전 가끔 큰맘먹고 그냥 시켜요! 주세요! 주세요!! ㅋㅋ
    먹고 말꺼야 하면서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