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농에 몸에좋은음식은 아니더라도,

그냥 착한 가격에 야마돋는맛으로 유명한 더본코리아였드랬는데...

백종원아저씨 여자를 얻으며 미각을 잃은듯...




본 메뉴였던 짬뽕도 점점 맛과 재료가 부실해지더니
여름메뉴라고 새로 출시한 홍콩냉면으로 완젼 정점을 찍었다...
첫 젓가락 한입에 그대로 그냥 마음속으로 결정해버렸다...

이젠 안녕...









'나 는 반 댈 세 !!!' 카테고리의 다른 글

X : 데리야끼  (0) 2013.11.09
X : 스쿨푸드  (1) 2013.08.18
X : 안녕, 더본코리아...  (2) 2013.07.27
X : 더코너키친  (5) 2013.02.19
X : 서대문 한옥집  (5) 2012.09.24
X : 경험치+1  (6) 2012.08.0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Ezina 2013.07.27 22: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느 지점이었는지 기억은 안나는데 맛있다고 해서 홍콩반점 짬뽕 한번 먹어봤는데... 전 그닥이었어요.
    신메뉴가 별로라고 하니 뭔가 초심을 잃은걸까요 ㅎㅎ 쇠락하는가 봅니다.
    그 고깃집은 싼맛에 몇번 가봤는데 앞으로 어떻게 될지 지켜봐야겠네요 ㅎㅎ

    • BlogIcon gyul 2013.07.28 02: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더본코리아는 어차피 넣을거 그냥 매력넘치게 조미료 팍팍 넣고 대신 가격을 낮춰 대부분의 사람들이 부담없이 먹을수 있는 음식점을 만든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었어요...
      정말 대안이 없을때, 만만히 선택하기 좋았는데 사실 너무 조미료맛이 세서
      한번 먹으면 최소한 6개월안에는 그닥 생각이 안나긴하죠...
      하지만 이젠 정말 아예 맛이 없어져서 그 유일한 장점을 잃었다는 큰 문제가 있어요...
      '맛이 별로다'라는 평가도 꽤 후하게 준편이라 생각될정도였거든요...
      미각을 잃는것도 큰 문제지만 말씀하신대로 초심을 잃은게 맞는것같아 안타깝게느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