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라자호텔 뒤 멘무샤...

직영점이라고 해서 찾아갔는데 막상 안에 들어가서 메뉴판을 보니

직영점이라고 써있는 리스트에 시청점은 빠져있네...

처음에 직영점이었는데 지금은 직영점이 아닌가?




나가사끼뽕짬을 먹으러 왔다...

비쥬얼은 생각보다 빈곤해보이는...ㅋ




맛지게드세요...




우웨에에에에에에에~~~
한입에 다 먹고싶지만 난 이날 돌발성난청으로 인해 시름시름앓는 환자모드...

라기엔 참 잘 먹긴했지...

썩 별거 없어보이는 비쥬얼에 비해 새우나 홍합의 재료상태는 꽤 괜츈한편...

면은 알덴테로 익혀주어 좋으다!!! (푹 퍼진면은 싫어... )

어정쩡 비릿한 냉동새우가 아닌것은 특히 마음에 드는데 모든 가산점의 시작은 역시 불맛!!!



시청앞 프라자호텔 뒤 멘무샤

(서울 중구 북창동 14-5)





늘 마시는 커피 말고, 늘 마시는 프라푸치노 말고 뭔가 상큼한 디저트가 없을까...

사실은 소르베를 찾아 근처를 뒤졌지만 딱히 없고...

마지막 대안으로 떠오른 카페마마스의 청포도에이드...

너도나도 청포도 에이드...

맛은 에이드아니고 청포도슬러시...

상콤하다못해 막판엔 춥기까지...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카페마마스는 너무 드럽.....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교동 몹시2, CHEESE CAKE  (4) 2013.08.29
신촌 벽제갈비  (8) 2013.08.27
북창동 멘무샤 시청점  (6) 2013.08.26
한남동 마구로센  (10) 2013.08.23
이태원 경리단길 맥파이(magpie brewing co.)  (8) 2013.08.20
이태원 커피리브레 Public Cupping  (2) 2013.08.1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토닥s 2013.08.26 07: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알덴테 나가사끼 짬뽕..ㅋㅋ
    그랬던 것도 같고요. 나가사끼 가서 짬뽕 먹어봤는데 기억이 안나네요. 다만 한국 짬뽕을 기대했던 일행들이 매우 실망했던 것만 선명하게.ㅋㅋ

    전 파스타를 푹 삶아 먹어요. 알덴테.. 소화가 안되더라구요. 입맛 참 촌스럽습니다, 제가. ^^;

    • BlogIcon gyul 2013.08.28 02: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나가사끼뽕짬은 한국뽕짬과는 완젼 다르죠... ㅎㅎ
      뭔가 짬뽕이라는 단어는 좀 매콤 칼칼한 그런걸 기대하게하니까요.. ㅎㅎ
      그나저나 저는 조금 덜익은상태가 좋지만 사람마다 입맛이 다르듯 느끼는 식감도 다르니 안춍시러워요...^^
      남에게 피해가 되는것도 아니라면 뭐든 맛있게 먹으면 되잖아요...^^

  2. BlogIcon 보리쭈 2013.08.26 07: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앗...짬뽕의 비쥬얼이..뭔가 푸짐한 느낌이 안들어요 ^^ 국물은 진해 보이는데..
    일단 저는 숙주든..해물이던 뭔가 푸짐한 자태여야..음식 먹기전에 기분이 좋아지는데 말이에요 ^^

    얼음 들어간 음료들...부지런히 마셔야겠어요.
    한낮에 28도인데..참 선선하고 좋네 했어요 ㅋㅋ

    • BlogIcon gyul 2013.08.28 02: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쵸? 뭔가 보기에 좀 더 튼실해보이면 좋았을텐데...
      맛은 괜찮았지만 비쥬얼이 뭔가 모지래보여요... ㅋ
      그나저나 이젠 밤이면 제범 선선한편이예요... 오늘도 밤에 동네 한바퀴 걸었는데 바람 솔솔불어 걷기 좋더라고요...
      그래도 아직은 꾸준히 얼음을 얼려두고 있어요... 늦더위에 방심하면 안되니까요...^^

  3. BlogIcon 스마일커플 2013.08.26 14: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기 저도 가봤어요~ 괜찮지요? ㅎㅎ
    입덧이 하루빨리 좋아지는데로 가서 폭풍흡입해야겠어요 ^^
    잘보고 가요~ 좋은하루 되세요 :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