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희동 칼국수

from 입 나 들 이 2013.12.19 01:13

으마으마하게 추운날, 연희동에 갈일이 있었다...
근처에서 시간을 조금 보내야 해서 밥을 먹기로 했고
후보에 오른 두곳중 복슝님이 얘기한 연희동칼국수에 가기로 결정...
말그대로 으마으마하게 추운날이었으므로 무엇을 얘기했어도 국물을 선택했을거야...




연립주택을 개조한것으로 보이는 연희동칼국수...
나는 이날 처음 알았지만 꽤 오래된곳이라고...



칼국수집이라기에 그냥 막칼국수집일줄알았는데 의외로 반찬이 꽤 정성스레 담겨나오네...
칼국수면위에 올려먹기 좋은 빨강 김치...




그보다 훨씬 더 야마돋았던 백김치...
시원시원해...^^




그리고 칼국수...
사골국물베이스에 그냥 깔끔깨끗한 칼국수...
단정한 비쥬얼이 일단 맛보기도전에 마음에 드는 칼국수...




뭐든 음식을 먹을때 간은 복슝님이 해주는것이 제일 좋으다...
냉면먹을때 식초나 겨자를 넣는다거나, 설렁탕에 후추를 넣는다거나...
소금만 내가...^^
암튼...
칼국수는 내가 기대한것 이상으로 맛이 좋구나...
안그래도 추운데 뜨끈한 국물을 먹으니 더 맛있게 느껴졌을지도 모르지만 
사골국물에 면이니 밥보다 면을 더 좋아하는 나는 아마도 으실으실 몸이 아픈날 이 칼국수가 꽤 생각날것같아...
아... 하지만 집에서 멀어...ㅠ.ㅠ
강남역근처에 분점을 냈다는 안내가 붙어있긴했지만 특별히 더 맛있지 않다면 언제나 본점을 추구하는편이므로
연희동에 올일이 있다면 꼭 다시와서 먹어볼테다...
물론 추울때...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그나저나 지금 다시 사진을 보고있자니... 칼국수보다 백김치가 더 생각나는건 뭐지? ㅎㅎ
내일날씨 또 추워진다는데... 칼국수 먹고싶다...^^

아... 암튼... 오래된 맛집답게 연령대가 좀 높은편...


연희동칼국수
서울 서대문구 연희1동 132-29



'입 나 들 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표동 송전일식  (0) 2013.12.21
연희동 노아스 로스팅(Noah's roasting)  (3) 2013.12.20
연희동 칼국수  (2) 2013.12.19
서교동 데판야끼류  (0) 2013.12.17
서교동 멘야산다이메  (2) 2013.12.14
어느겨울밤  (0) 2013.12.1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토닥s 2013.12.20 06: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유명한 칼국수 집들은 킬국수 만큼 반찬도 신경을 많이 쓰는 것 같아요. 부산에선 아무래도 해물이 대세인데 서울은 육수가 많아서 신기했어요. 그나저나 양이 작아 보여요ㅋㅋ

    • BlogIcon gyul 2013.12.21 03: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후... 양은 보기보다 꽤 많았어요...
      이게 보통싸이즈고 이거보다 큰 싸이즈도 있는데 그건 정말 많고
      다른 건더기가 들어있지 않아서 작아보이지만 그릇이 꽤 깊은데 그 안에 면이 아주 넉넉히 들어있거든요...
      가만보면 어른들이 많이 오시는 오래된 맛집들은 양이 적지 않더라고요...
      저에게는 양이 많았지만 어른들은 배부르단말씀없이 한그릇을 국물째 들이키시는분들이 드문드문 많이 보였어요...
      어른들은 대부분 양이 많아야 대접받거나 식사한끼 잘 했다고들 생각하시잖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