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 빌리엔젤

from 나 는 반 댈 세 !!! 2014. 1. 17. 02:46

오랜만에 명동칼국수를 먹으러 갔던날...
왠일인지 아주머니들이 모두 우왕좌왕하고 서비스는 꽝이었고 양은 폭삭줄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맛있어서... 
아니아니... 오히려 그간의 경험에서보다 월등히 맛있어서 기분이 좋았다...
이제 디저트만 잘 먹으면 되는데...



여기서 망함... ㅠ.ㅠ
크레이프케익 한장, 레드벨벳 한입, 커피한모금먹고 뽜가났다...
도데체 누가 맛있다고한거야.... ㅠ.
(심지어 서비스까지 정말 빌스럽다...)





 

'나 는 반 댈 세 !!!' 카테고리의 다른 글

X : 이화원  (4) 2014.07.25
X : 평래옥  (0) 2014.06.26
X : 빌리엔젤  (2) 2014.01.17
X : 데리야끼  (0) 2013.11.09
X : 스쿨푸드  (1) 2013.08.18
X : 안녕, 더본코리아...  (2) 2013.07.2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리쭈 2014.01.17 06:5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 아니에요 ..ㅎㅎ

    디저트가 그라믄안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