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비가 오던날...
천천히 산책하기 좋았던 동네가, 그나마 한가했던 윗쪽길마저 이제 주차대란으로 정신이 없다...
전혀 바람직하지않아...






'눈 으 로 하 는 말 > 한 남 동 늇 흐' 카테고리의 다른 글

4월 한남동  (0) 2014.04.10
동네마실  (0) 2014.03.29
3월 한남동  (0) 2014.03.22
눈오는날  (0) 2014.02.10
끙싼이 심내!!!  (2) 2014.01.29
가을 안녕  (0) 2013.11.2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