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며칠은 밤 날씨가 쌀쌀하다못해 추웠지만 4월중순만해도 걷기좋은 적당한 밤이 꽤 있었다...
그러니... 츄리닝구 집어입고 나가쟈!!!
어디로갈지는 모르고 그냥 콕꾸멍에 바람 슝슝 넣어주러...



대사관길 골목에서 만난 자전거...




그 앞에 또 자정거...




가파른 계단 올라가서 커피한잔씩...




쿠키도 하나씩...




빵집...

진짜 동네빵집...




어느새 걷다걷다 경리단길까지와버렸...




깜깜한 밤 골목에 마실나온 모자(혹은 모녀)지간 고양이도 만나고...

도가니에 통증이 느껴질 무렵 집으로 돌아오던 4월의 어느 밤...







'눈 으 로 하 는 말 > 한 남 동 늇 흐' 카테고리의 다른 글

5월 한남동  (0) 2014.05.21
4월 한남동  (0) 2014.05.12
밤산책  (4) 2014.05.07
4월 한남동  (0) 2014.04.10
동네마실  (0) 2014.03.29
3월 한남동  (0) 2014.03.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첼시♬ 2014.05.07 19: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들고계신 커피가 뒤의 간판을 보니 헐크 커피네요. ^^;
    아 그리고 저번에 댓글에 써주신 플로리다 자몽주스 먹어봤는데 맛있더라고요~ 처음 마실 때는 큰 감흥이 없었는데 마실수록 당기는 맛이 ㅋㅋ 가격도 착했으면 좋았을텐데요. ㅠㅠ

    • BlogIcon gyul 2014.05.09 05: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헐크커피 정말 양 너무너무 많더라고요... 다 못마셨어요...ㅋㅋ
      그나저나 플로리다 자몽쥬스 맛지죠? 착하지 않은 가격도 가격이지만 파는곳이 많지 않다보니
      역시 맛과 가성비 모두로 볼때는 여전히 따옴입니다... ㅎㅎㅎㅎ

  2. BlogIcon 토닥s 2014.05.07 22: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간판이 너무 매력적인 빵집이로군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