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무비빔국수

from 집 밥 2014. 8. 16. 00:06

엄마가 준 열무김치로 열무비빔국수를 해먹기로 했다...
냄비에 국수삶을 물을 끓이는동안 달걀과 열무김치도 꺼내 준비하고 양념을 만들었는데
막상 물이 팔팔끓어 소면을 넣으려고 했더니 엥? 국수가 다 어디갔지?
1인분이 겨우 될만한 양밖에 남지 않았네?
아쉬운대로 메밀국수로 삶을까 하고 꺼내보니 그것도 겨우 같은 양밖에 남지 않았던것...
그래서? 그냥 섞어서 먹기로 하고 둘다 삶았다...
뭐가 더 맛있는지도 비교해볼겸...



결과는...

메밀국수의 완승...
이건 마치 비빔막국수같은 그런 느낌...
게다가 예상보다 훨훨훨씬 맛져...

잘 생각해보니 나는 소면과는 잘 안맞는것같기도해...
잘뒜어 잘뒜어...
어차피 메밀국수를 더 좋아하니까 갠차나 갠차나...
^^







'집 밥'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과정  (0) 2014.09.14
한쿡사람잉가봉가...  (0) 2014.08.22
열무비빔국수  (0) 2014.08.16
유리병쫄면  (2) 2014.08.04
종이배국수  (1) 2014.08.01
관자구이  (0) 2014.07.1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