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말, 복쓩님과의 데이또...
이태원에 갔다가 더운날씨에 지치지 않도록 맛있는것좀 먹으려고 경리단길로 걸었다.
사실 핫토리키친에 가보려고 했는데 하필 그날 문을 닫을게 뭐람? ㅠ.ㅠ
우리는 별 망설임 없이 근처에 있는 부다스밸리로 발길을 돌렸다.
지난번 딸기농장다녀온날 이태원에 있는 부다스밸리에 갔을때 너무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떠올랐기때문이다.




경리단길로 꺾는 모퉁이에 자리한 부다스밸리.
이곳이 본점이라고 들었는데 그럼 이태원에 있는데보다 훨씬 맛이 좋을까? 한껏 기대를 하고 가게 안으로 들어갔다.
바깥에 4명이 앉을수 있는 테이블이 하나 있고 안쪽에는 2인용 테이블이 5개 있다.
우리가 갔을때 겨우 자리가 비어있어 앉을수 있었다.




똠양누들스프(야채)와 팟타이(새우)를 주문하고 음식이 나오기를 기다리는동안 음식을 포장해가는 손님들도 많고
대부분의 손님들은 들어와서 자리가 있는지 계속 물어본다.
워낙 좁은장소이기때문에 여유롭게 자리잡고 앉아 식사하기는 조금 어렵지만 그런것이 크게 신경쓰이지는 않았다.




복쓩님이 주문한 똠양누들스프, 특별히 첨가되는 재료 없이 야채만으로 된 기본을 주문했는데
우리가 생각한것과 너무 다른것이 나왔다.




대부분 똠양꿍을 주문하지만 새우가 들어가지않은것을 주문해도 이런 비주얼은 아니었는데...
레몬그라스는 찾아보기 너무 힘들고 버섯도 별로 안보이고...
당근이나 브로콜리, 호박...
이런것들은 전혀 예상하지 못한재료라...ㅠ.ㅠ
고수도 없는것같고...
무엇보다도...이렇게 말해도 되나 모르겠으나...라면스프맛이 난다. ㅠ.ㅠ
복쓩님은 약간 실망한듯....

새우를 추가주문하지 않아 그런건 아닌것같다...
지난번 이태원 부다스밸리에서 먹었던 똠양꿍과는 너무 다른맛...ㅠ.ㅠ

비교를 위하여 이태원 부다스밸리의 똠양꿍 사진을 올려보자면...




역시...달라도 많이 다르다.
지점마다 약간씩 맛이 다를수 있긴하지만 이건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잘 안가는 시츄에이숑~

암튼...다시 경리단길 부다스밸리로 돌아와서...




내가 주문한 팟타이 새우.
보기에는 일단 맛있어보인다.




땅콩가루와 레몬즙을 뿌리고 잘 섞었다.
새우를 추가하면 3000원이 더 추가되는데 새우가 겨우 네마리뿐이라 조금 슬펐다.
맛은 괜찮은편이지만 먹다보면 양이 너무 적어 아마 남자들은 많이 모자랄것같다.




복쓩님의 똠양누들스프도 양이 좀 적어 복쓩님은 밥을 따로 주문해서 더 먹으려다가
좁은 장소에 사람들이 계속 들어와 그냥 다른데로 옮겨서 뭘 좀 더 먹기로 했다.

우리의 기대가 너무 컸는지는 모르지만 이태원 부다스밸리에 비해 음식맛으로 주는 감동은 크지 않았다.
똠양누들스프는 여기보다는 차라리 마이타이의 똠양탕면을 먹는것이 훨씬  좋을것같고
팟타이의 맛은 괜찮은편이지만 다른곳에서도 이정도의 팟타이를 먹는것은 크게 어려운일이 아니기때문에
팟타이만으로 경쟁력이 크게 느껴지지는 않는다.
뭐 그래도 이 근처에서는 생각이 나겠지만 멀지 않으니 이태원에 있는 부다스밸리를 이용할 확률이 조금 더 많지 않을까? ㅎㅎ
하지만 작은가게에 자리가 없을수도 있는데 사람들이 꽤 많이 오는것을 보면 다른메뉴가 더 맛이 좋아서그럴수도있을것같다.
우리는 딱 요 두가지 먹어본것뿐이지만...^^
음식맛은 일단 그렇고 음식 재료는 꽤 괜찮은편이다.
그 라면스프의 맛은 도데체 뭔지...나름 태국음식 많이 먹어봤지만 그 라면스프맛은 아무래도 희안하단말이지...
암튼 그런거 빼고 야채나 기타 다른 재료들의 신선도는 괜찮은편인것같다.
가게의 규모에 비해 사람들이 많이 오는곳이기때문에 오래된 재료를 사용하는 느낌은 아닌듯...^^


이태원 경리단길 코너 부다스밸리




이태원 해밀턴호텔 뒤 부다스밸리의 방문에 대한 글은 아래의 주소에 있습니다.

나의 이태원 태국음식점의 순위가 바뀌는 순간, 이태원 부다스밸리(Buddha's Bell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이미슈 2009.07.30 15: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그냥 겉보기에는 고추장 찌게 포스인데요..ㅎㅎㅎ
    음..몰까...

  2. BlogIcon magicfinder 2009.07.30 16: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똠얌꿍은 고추기름향과 시큼하면서도 시원한 맛이 특색인데... 아쉬우셨겠습니다.

    • BlogIcon gyul 2009.07.30 17: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러게요.. 똠양꿍만의 그 맛을 느끼기에는 좀 부족했던것이...분명 같은 부다스밸린데 맛과 비쥬얼이 완젼히 다른것은 왜인지 모르겠네요. 아...똠양꿍 먹고싶어라~~

  3. BlogIcon ♥LovelyJeony 2009.07.30 16:5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실망한 느낌이 팍팍 느껴집니당-ㅂ-;;
    한~껏 기대하고 들어갔다가,
    실망하게 되는 기분은..저도 넘넘 잘압니당.

    뭔가..아주 큰 배신감이 뒷통수를 때려버리죠.ㅠㅠ
    전 그럴때면 늘 너무 화가나서..
    꼭 체하고 말더라구효;;
    아..이눔의 성질머리..;;

    • BlogIcon gyul 2009.07.30 17: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 저도 그럴때가 있긴한데...
      먹는거 앞에서는 만사 싹 잊어버리는바람에...
      아마도 저 똠양꿍보다는 제가먹은 팟타이가그나마 맛이 괜찮아 그랬나봐요.ㅎㅎ
      어쩌면 그 배신감때문일지도 모르지만 복쓩님은 요고 드시고 로티보이에서 15분간 기다려 번을 드실 자세가 충분히 되어계시더이다...ㅎㅎ

  4. BlogIcon 사이팔사 2009.07.30 17: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한번씩 보면 퓨전들이 너무 많지요......
    요즘 여행들도 다니시고 해서 다들 잘 아시는데 너무 날로 드시려는 분들이 계신다는..^^
    그나라음식은 그니라 스타일에 충실할때 빛을 발하는거겠지요.....

    • BlogIcon gyul 2009.07.31 01:0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퓨전은 별로 좋아하지 않아요.
      물론 좋은방향으로의 퓨전도 좋지만 간단한 몇가지의 팁을 섞어 퓨전이라고 하는건 좀 그렇지 않을까 싶어요.
      이곳은 퓨전은 아니지만 저 똠양누들스프는 약간 한국스타일이지 않나 생각이 드네요.^^

  5. BlogIcon Loussi 2009.07.30 18: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yam!! i want to eat Japanese Ramen!!!!

    • BlogIcon gyul 2009.08.10 19: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댓글은 언제썼었던게냐...
      지난번에 명동에서 본날 가쓰라 안갔으면 일본라멘먹으러 가려고 했는데...

  6. BlogIcon 찐찐 2009.07.30 22: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똠양꿍은 아직 한번도 먹어보지 못했어요.
    쉽게 도전하기 힘들것 같은데.... 언젠가는, 불끈!

    참참, gyul님 블로그 제 링크에 추가했습니다.
    괜찮으신가요? 혹시 원하지 않으시면 말씀주세요 :D

    • BlogIcon gyul 2009.07.31 01: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ㅎ 완젼 영광입니다. ㅎㅎ
      알파카덕분에 아주 좋은 이웃이 생겨서 너무 좋아요.^^
      물론 찐찐님의 예쁜 고냥이들도 너무 좋구요...ㅎㅎ

      그나저나 똠양꿍은 꽤 매력있어요.
      시큼한맛과 고수등의 향신료 냄새때문에 약간 드시기 힘들어하시는분들도 계시지만 그것때문이라면 주문할때 빼달라고말하면 되고 얼큰하니 우리나라사람들에게는 딱 좋을것같아요.~^^

  7. BlogIcon 기린나무 2009.07.31 00: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이상하게도 이런 종류 음식들을 먹을 때마다 실망했던 기억이...^^;
    제가 너무 기대를 많이 했나 싶기도 한데
    그것보다는 기본에 충실치 못한 것을 혀가 먼저 알았나 싶어요..

    혹시 귤님~~~
    이 쪽 음식 맛있는 식당 아시면 알려주세요~~ :)

    • BlogIcon gyul 2009.07.31 01: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도 유명하다는 몇곳에서 실망한적이 꽤 있어요.
      진짜 요쪽분들의 음식을 드시고 싶으시면 안산이 제일 좋은데 안산은...좀 머니까...ㅎㅎ
      이태원에있는 부다스밸리는 똠양꿍과 커리가 다 맛이 괜찮고 마이타이의 소고기쌀국수도 좋아요.
      현재스코어 똠양꿍은 이태원 해밀턴호텔뒤의 부다스밸리인것같아요.^^

  8. BlogIcon 다크초코코 2009.07.31 00: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태원에 그리도 맛있는곳이 많다는데
    이태원을 아직도 제대로 가보질 못했어요.
    한국에 나가면 가고 싶은데가 너무 많아서 걱정이에요.^^
    다 너무 맛있어 보이네요.

    • BlogIcon gyul 2009.07.31 01: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태원은 몇년전까지만 해도 영 인기가 없더니
      작년쯤부터 불이 활활 붙었던것같아요. ㅎㅎ
      근데 복쓩님말로는...
      LA한인타운이 훨씬 맛난게 많다는데요? ㅎㅎㅎㅎㅎㅎㅎㅎ

  9. BlogIcon 검도쉐프 2009.08.01 05:1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영 똥얌꿍이 맛이 없는데, 아내랑 아들은 좋아해요. ^^ ㅎㅎ

  10. BlogIcon dung 2009.09.10 23: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 저도 가봐야겠는데요. >_<;; 두근두근!
    지금 저의 베스트는 타이오키드에요. ^^; 왕년 베스트는 지금은 망해서 사라진 압구정 로데오 거리에 있던 타야이었구요.

    • BlogIcon gyul 2009.09.11 00: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는 타이오키드에 가본지가 아주 가물가물해요. ㅎㅎ
      지금은 해밀턴호텔뒤에있는 부다스밸리를 좋아하구요
      그 전에는 이촌동에 있던 스틱에 자주 갔었어요.
      없어져서 너무 아쉽지만요.
      전반적으로 두군데 부다스밸리 다 맛을 봤는데
      저는 여기보다 해밀턴호텔 뒤가 더 괜찮은것같으니
      혹시 다녀오시면 어떤지 알려주셔요,.^^

  11. 부다스벨리2 2009.09.11 16:5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안녕하세요 부다스벨리 2호점(이태원) 매니져 이구철이라고 합니다 ^^
    저희 지점과 더불어 1호점도 찾아주셨었군요~ 감사합니다
    1호점에서 2호점으로 확장할때 주방 식구 모두를 저희 2호점으로 옮기고
    1호점에는 새로운 주방분들이 들어가셨습니다(당연히 모두 태국분들이구요~)
    저희도 지점간 최대한 맛의 차이를 줄일려고 하나 아무래도 만드시는 쉐프분들이
    다르다보니 맛이 차이가 생겨나게 되더라구요 ㅠㅡㅠ 죄송합니다 ㅠㅡㅠ

    아무쪼록 이렇게 블로그에 올려 주셔서 감사하구요 다음에 저희 2호점에 찾아주시면
    제가 10% 할인해드리겠습니다 블로그 성함이랑 제 이름 말씀해주시면 제가 없더라고 할인된 가격에 드실수 있게 해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