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러고보니 요즘 떡볶이에 너무 집중하고 있었는지...
습하게티 해먹는것을 오나젼 까먹고 있었던것이었던것이었다.
사실 '베가스의 그녀'님이 만드신 매운토마토카레를 해먹을까 했었지만 생각보다 식사준비를 빨리 하는 바람에
그냥 역시 늘 익숙한 습하겟티로...ㅎㅎ
물론 역시 카레가 머릿속에서 지워지지 않으므로 나도 매운토마토소스 습하겟티로...^^




Serves 2

스파게티 170g, 새우 12마리, 오징어(몸통) 1마리, 양파 1/2개, 바질잎 약간,
매콤한소스(다시마육수 3C, 두반장소스 3T, 토마토캔 2/3개, 후춧가루 약간),
스파게티 삶기(물 적당량, 소금 1t)




1. 끓는물에 소금과 스파게티를 넣어 삶는다. 이때 원래 삶는 시간보다 1분정도 덜 삶는다.

2. 양파는 채썰고 바질잎은 깨끗하게 씻어 돌돌말아 채썬다.

3. 새우는 껍질을 벗겨 손질한 후 깨끗하게 씻고 오징어는 칼집을 넣어 한입크기로 썬다.

4. 냄비에 다시마육수를 넣어 끓으면 나머지 소스재료를 넣어 끓인다.

5. 새우와 오징어를 넣어 살짝 익으면 삶은 스파게티면을 넣어 국물이 살짝 스며들도록 한번 끓인다.

6. 접시에 담고 바질을 올린다.




g y u l 's note

1. 끓는물에서 완전히 익히지 않는다.
이 스파게티는 국물이 살짝 있는것이기때문에 그 국물이 스파게티 면에 살짝 스며들어야 맛이 좋다.
하지만 끓는물에서 원래의 시간대로 익히면 나중에 면이 탄력이 없이 불어버리기 때문에
1~2분정도 덜 삶은 후 소스에 넣어 남은 만큼 익히는것이 제일 중요하다.

2. 해산물 넉넉히 투하
오늘 만든것은 새우와 오징어 모두 냉동해둔것을 사용했지만 요즘처럼 차가운 날씨, 해산물을 먹기딱 좋은 계절이라면
수산시장에서 이것저것 넉넉히 사서 왕창 넣어 먹어도 좋다.
아...수산시장 가야지...ㅎㅎ

3. 토마토캔의 양을 조절한다.
좀더 매콤한맛을 강조하기 위해서라면. 약간...짬뽕st로 만들고 싶다면
토마토캔의 양을 1/2정도로 줄이고 두반장이나 매운고추를 더 넣어주는등의 방법으로 조절하면 된다. ㅎ




나....사츙기야? ㅠ.ㅠ

요즘 자꾸만 이마에 깨알같은 여드름이...뽈뽈 올라오고 있다.
아...속상해 속상해...
피부가 좋은편은 아니지만 그래도 여드름 뽈뽈 올라온다며 고민해본적은 별로 없었는데...
이제 다시 앞머리 훌딱 까야 되는그야? ㅠ.ㅠ
아...속상해 속상해...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