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을 하고 나니 묵은김치가 더욱 널널해진 상황...
반찬으로 먹을겸 묵은김치 넉넉하게 넣어 만드는 한입크기 김치부침개




이번에는 원래의 레시피보다 김치의 양을 조금 더 넣었고 먹기좋도록 김치를 잘게 다져주었으며
오징어는 귀찮아서 생략. ㅎㅎㅎㅎ

김치부침개의 레시피는 아래의 주소에 있습니다.

뭐니뭐니해도 비오는날은 김치부침개




완성된 김치부침개는 기름종이에 올려 남은 기름을 적당히 빼준 후 완젼히 식으면 밀폐용기에 보관.
부침개중 바삭하게 익은 가장자리를 더 좋아하는 나에게는 커다란 부침개보다 한입크기 부침개가 훨씬 좋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나를알다 2009.12.06 21: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헐 정말로 맛있어 보입니다.ㅠㅠ
    아 먹고싶네요.. 헐..ㅠㅠㅠㅠㅠ
    너무 하세요!!

  2. BlogIcon seanjk 2009.12.06 22: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 이거 맛있겠는데요.
    적당한 비중으로 들어간 김치!

    • BlogIcon gyul 2009.12.08 05: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지금 저희집에 묵은김치가 꽤 되거든요. ㅎㅎㅎ
      아주 양껏 넣을수 있어서 좋아요.^^
      요 근래 넉넉한 김치탓에 아주 자주 해먹고 있지만
      역시 질리지 않네요.^^

  3. BlogIcon 베가스 그녀 2009.12.07 09: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렇게 부러울 수가!
    김치도 없는 저희집에 묵은지가 있을 리 없구요.
    김치 담아야하는데, 6개월째 이러고 있어요. 흑흑ㅜㅜ

    • BlogIcon gyul 2009.12.08 05: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
      저는 김치를 사먹어본적은 없는데 요즘 김치는 사먹는것도 맛이괜찮다지만
      묵은지는 그래도 사먹는것보다는 직접 묵히는것이 제맛이긴 하니까 확실히 집김치가 필요하긴 하죠.^^
      쉰김치를 좋아하시는 복쓩님때문에 엄마가 늘 묵은지는 챙겨두셔서 저는 그닥 아쉬움없이 먹고있는데...
      웅...나누어드릴수 있으면 참좋을텐데...싶어요.
      그나저나 저는 김치 아직 직접 담가보지 못해서...
      저도 이제 실실 연습해야하는데말이죠.^^

  4. BlogIcon meru 2009.12.07 19: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묵은지~~~~"제일 그리운 한국음식 목록" 1위에 올라있는 묵은지...!
    묵은지 하나만 있으면 이것 저것 해 먹을 게 참 많은데 말이죠~~부러울 따름~~ㅜㅜ

    • BlogIcon gyul 2009.12.08 05: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에고...조금씩 나누어 먹을수 있었으면 참 좋을텐데 너무 아쉬워요.
      저에게 흔하고 사소한 일들이 멀리 계신분들께는 그립고 소중한것임을 새삼 느끼게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