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에 책장의 모든 책을 죄다 끄집어내서 확 뒤집고 정리를 했더니...
밤을 꼴딱 새게 되었다.
음...요즘 <우공비>광고는 딱 내마음인듯...ㅎㅎㅎㅎㅎ
뭔가 정리가 잘 되어야만 공부도 일도 집중이 잘 되는건 사실인데...
정리에만 도데체 몇시간이 걸리는건지...ㅎㅎㅎ
책을 키높이대로 줄세우고...이것저것 꺼내보기 좋은 동선을 고르고...
이건 나름 몸으로 하는 노동이기도 하지만 여기저기 잘 끼워맞추어야 하는 퍼즐놀이와도 비슷하기때문인지...
머리를 써서 그런가...나는 또 배가 고파졌다.
요즘 복쓩님의 녹음이 바빠 밤을 꼴딱 새기가 일쑤인지라...
나는 늘 새벽의 출출함을 혼자 이겨내야 하는데
영...혼자 먹으려니 완젼 귀찮아지는걸...
제일빠른것은 무엇일까 '학님'의 점지를 받을까도 생각했지만...
요즘 내가 조금 무시해주었더니 꿈속에까지 나타나 나를 괴롭히는 '학님'인지라...
다섯번 동전을 던지는 귀차니즘을 선사해주실것이 분명하므로...
그냥 내가 알아서 제일 빠른것으로 골랐다.
사실 이녀석으로 고르게 된건 아주 간단한 이유...
<심야식당>에서 먹는 고양이맘마의 면 버젼보다 아주 쪼끔만 시간을 더 들이면 된다는 생각에서....ㅎㅎㅎㅎㅎ




Serves 2

스파게티 160g, 새우 16마리, 양배추(채썬것) 1C, 가쓰오부시 1줌, 화이트와인 1/3C,
데리야끼소스 4T, 오일 약간, 소금 약간, 후춧가루 약간, 실파(송송썬것) 약간,
스파게티 삶기(물 적당량, 소금 1t)


1. 끓는물에 소금과 스파게티를 넣고 삶는다.

2. 양배추는 채썰고 새우는 등쪽의 내장을 제거한후 깨끗하게 씻는다.

3. 팬에 오일을 두르고 양배추를 넣어 볶는다.

4. 새우를 넣고 화이트와인을 부어 알콜성분이 날아가면 소금, 후춧가루를 뿌린 후 데리야끼소스의 1/3을 넣는다.

5. 삶은 스파게티면을 넣고 나머지 데리야끼소스를 넣어 재빨리 볶는다.

6. 접시에 담고 가쓰오부시를 올린후 실파를 뿌린다.


또다른 데리야끼소스 스파게티의 레시피는 아래의 주소에 있습니다.

쌉싸름한 무순과 달콤 짭쪼름한 데리야끼소스 스파게티

조금 더 화사해진 데리야끼소스 스파게티

훌륭한 브런치, 반쪽만 먹어도 좋은 데리야끼소스 치킨샌드위치




g y u l 's note

1. 데리야끼소스는 미리 만들어둔다.
이 스파게티를 해먹자고 데리야끼소스를 바로 만들어 먹는건 상당히 상당히 귀찮아지기때문에
결국 '에이...안먹어...'해버리고 만다.
그렇기 때문에 데리야끼소스는 평소에 미리 만들어 두었다가 해먹는게 제일 좋다.
한번 만들어두면 냉장보관할때 일주일에서 열흘안에 먹는게 좋은데
하루는 이 데리야끼소스 스파게티 해먹고
또 하루는 데리야끼소스 치킨 만들어먹고
또 다른 하루는 그 치킨넣어 만드는 샌드위치를 만들어먹다보면
적당히 일주일에서 열흘이 지나갈테니....^^

2. 이것도 귀찮다면!!!
그냥...더 간단하게...
면만 삶아서 가쓰오부시 올리고 데리야끼소스 뿌려서 비벼먹기...
그거슨 진짜 고냥이맘마의 면버젼? ㅎㅎㅎㅎㅎ


역시 혼자 먹으니까 새로운걸 안해먹는구나...
역시...맛있는 음식은 함께 먹어줄 사람이 필요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