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부터 시작한 냉장고 비우기 운동은 여전히 열심히 실천되고 있지만..
그래도 가끔 늘 생각한다.
냉장고 안에 언제든 먹을수 있는 맛있는것이 가득가득 들어있으면 좋겠다....라고...^^
요즘처럼 밥한끼 제대로 해먹기도 바쁜 와중엔 더더더더더더욱...
안그래도 김장하고 가져온 김치가 슬슬 떨어져 가고
엄마집 항아리에 묻어두고 온 김치가 오나젼 생각나는 요즘은 더더더더더더더더더더욱...
역시 사먹는 식사는 내몸에 그닥 도움을 주지 않으므로 급한대로 대충대충 만들어먹는게 요즘 나의 생활...ㅠ.ㅠ
여러가지로 많이 비우긴 했지만 그래도 아직 굳건히 남아있던 녀석을 꺼내 함박스테이크를 만들어 먹는다.




간단히 굽기만 하면 먹을수 있는 간단한 녀석을 꺼내며
얼마전 베가스의 그녀님의 함박스테이크에 올라앉아있던 버섯토핑이 뾰로롱 떠올라
(덕분에 아주 맛있게 먹었어요.^^)
남아있던 만가닥버섯과 양파에 발사믹비네거 넣고 볶아올렸더니...ㅎㅎㅎㅎㅎㅎ
갑자기 급 기분이 좋아지시고...ㅎㅎ

함박스테이크의 레시피는 아래의 주소에 있습니다.

<런치의 여왕>의 또하나의 주인공, 데미그라스소스를 뿌린 함박스테이크




역시 반숙달걀이 익숙하지 않은 나는 빡빡하게 잘 익은 완숙달걀 원츄!!!
하지만 역시 완숙달걀은 비쥬얼이 영....그닥...모...좀...챔피챔피하다...ㅠ.ㅠ




이것만 먹으면 좀 허술하므로...
크로켓하려고 남겨두었던 매쉬드포테이토와 밥, 잘익은 달걀을 곁들이고
역시 간단버젼으로 만든 데미그라스소스는 확실한 마무리....^^




사실 급하게 만드느라 뭔가 조금씩 부실해보이긴 하지만...
그래도 요즘 이보다 더 영양부실한 나에게 꼭 필요한것은 역시 집밥!!!


오겡끼데스까?

다들 추운날씨에 잘들 지내시는지...
요즘 좋아하는 블로그도 블로그지만 클릭샥샥 잉또넷 쇼핑질도 못하고...
매일매일 일어나서 잘때까지 너무 정신없다보니
거의 일주일쯤 블로그가 방치된 느낌이......ㅠ.ㅠ
주말에 날씨가 살짝 풀린다고는 하지만 다시 다음주에 추위가 온다고 하고
오늘도 눈이 조금 더 내렸는데 목요일쯤 또 눈이 온다고 하고...
올겨운은 그저 춥다+눈...
이것만 기억속에 남을지도 모르겠네...

요즘처럼 춥고 눈이 많이 올때에는
외부에 차가 주차되어있으신경우 와이퍼는 꼭 세워두시고 핸드브레이크는 꼭 풀어두시는것이 좋다고 하니
각 집의 붕붕이들도 살짝살짝 신경써주셔가면서...
추운 겨울 안전하고 따뜻하게 보내시길바래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eru 2010.01.10 01: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요즘은 냉장고 비우기 열심히 하는 중이라 간단한 걸 많이 만들어 먹고 있어요~
    아..함박스테이크에 데미글라스..원츄원츄~~

    요즘 정말 바쁘신가봐요~~ 하시는 일 잘 되시길 바랄께효~

    • BlogIcon gyul 2010.01.11 05: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네..ㅎㅎ 감사합니다.
      조금 바쁜게 끝나면 좀 더 여유롭게 블로그놀이를 할수 있을텐데말이예요.^^
      잘지내시죠?

  2. BlogIcon Khana 2010.01.10 02: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보기만해도 든든해지는 한 끼 식사로군요 ^^ 맛나보여요. 자주 영양보충 하세요~!

    • BlogIcon gyul 2010.01.11 05: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감사합니다. 전 너무많이 먹는게 문제이긴 하지만...
      영양을 생각하면서 먹긴해야겠죠? ㅎㅎㅎㅎㅎㅎ

  3. BlogIcon coinlover 2010.01.11 21: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지금 아홉시 십팔분인데......... 아..... ㅠ_ㅠ

    • BlogIcon gyul 2010.01.13 23: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홉시십팔분에는...그냥 드셔도 되요...
      저희집은 늘 새벽 4시쯤 이런거 보고...
      그냥 먹는다는게 문제죠. ㅎㅎㅎ
      고민하지 않는다는게 문제...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