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만두이야기...

친한 칭구 씹퉁냥네집은 중국집을 했었는데
그 칭구가 우리집에 놀러올때마다 가져다준 물만두는 정말정말 맛있었던지라
나의 물만두 사랑은 그때부터 시작된듯하다.
물론 시중에 판매되는것중 그것보다 맛있는것은 없었지만...
늘 물만두를 먹을때마다 '이게 그 물만두다...' 라고 생각하며 삶아먹고 있다.
바로 그 내칭구 씹퉁냥이...그 맛있는 물만두를 가지고 집에 놀러오던 내칭구 씹퉁냥이...
나에게 있어선 분식계의 성경같은 칭구...^^




한남동에 처음 이사왔을때 우리동네에서 여기저기 몇번을 시켜봐도 중국집이 영시원찮았을때...
그 맛있던 <여원장>을 점지해준것도 바로 씹퉁냥이거늘...
이제 그 <여원장>이 없어진관계로...
조만간 한번 불러서 다시 점지해달라고 해야겠다. 이부분만큼은 왠지 학님보다도 월등하기때문에...^^




김이 모락모락 나는 물만두. 그저 고르는 기준은 간단히...잡냄새가 제일 덜한것으로 고르다보니
대부분 <취영루 물만두>를 선택하는듯하다.
하지만 늘 집에서 음식을 만들어 먹다가 이런거 한번 사먹으면 아무리 몸에 좋은 집밥도 한방에 날라가는건 시간문제...
ㅎㅎ 아직까지는 그렇다.
집에서는 무조건 천연조미료를 만들어 쓰거나 오가닉 재료로만 만든다 쳐도...
밖에서 식사 한번 하면...도로아미타불되는것...
그냥 밥한번 먹으면 모두 끝나는것...
하지만 역시 새벽시간엔......이 유혹을 뿌리치기가 너무어렵다.




우동이야기

우동이라고 하면 '국물이 끝내줘요.' 라는 광고카피가 생각날만큼 유명했던 ㅅㅅ우동...
하지만 국물은 끝내준다쳐도 면은 늘 국물과 겉돌아 유명세만큼 좋아하지는 않았다.
다만 라면을 먹기 좀 애매할때...? 아니면 밤새고 아침에.....?
그러다가 이것저것 많이 나오기시작한 여러가지 우동제품들...
맛은 많이 좋아졌지만 아무리 천연재료가 어떻고 저떻고 해도 인스턴트는 인스턴트...
'싼마이는 싼 가격이 아니면 어울리지 않아...' 이러며 한두번정도 사먹고는 그닥 또 손이 안갔었는데......
얼마전 홈플러스에서 구입했던 <하이면>은...
적당한 가격에 국물과 면이 좀 친한척하는듯하다. ㅎㅎㅎ
한패키지에 3인분이 들어있는데 가격은 정확하지는 않지만 대략 2000원정도였던것같은데...?
나는 처음듣는 이름이었지만 우동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꽤 인기가 있는 제품이었다고 들은것같기도...
지난번 간식사러 갔다가 '한번 먹어나 볼까?' 하고 구입해와서는 바로 끓여먹고 '따봉!!!!'을 외쳤는데...
문제는 남은 1인분...
음...복쓩님은 나 혼자 점심먹을때 끓여먹으라고 하셨으나...혼자먹는것은 왠지 배신때리는것같아
그냥 나중에 하나 더 사와서  같이 먹어야지...라고 생각했던건 3초만에 잊어버리고는...
늦잠자고 일어나 혼자 점심을 먹던 어느날...간간하게 끓여 역시 또 쟁반에 담아 쇼파에 건방지게 앚아 후루룩 먹었다.
ㅎㅎㅎ
역시 우동은 면과 친해야해...ㅎㅎㅎㅎㅎㅎ
당분간 나의 우동순위 1위는 <하이면> 중에서도 김맛..
요즘 정말 쉬는날없이 바쁜 복쓩님에게 뭔가 상큼이들을 좀 사주러 집에오는길에 홈플러스에  들렀다가
이것저것 집다보니 하이면을 깜빡...ㅠ.ㅠ 이럴수는 없는거였는데...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수우º 2010.02.04 08: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머 어머 ~ 물만두가 탱탱한것이 꺄 !! ㅎㅎ

    • BlogIcon gyul 2010.02.05 00: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물만두는...밤에 유난히 먹고싶은데 역시 이런건 먹고나면 아침에 속이 좀 부글거려요. ㅎㅎ
      하지만...유혹엔 어쩔수 없는거니까요.^^

  2. BlogIcon 렉시벨 2010.02.04 09: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동은 면과친해야한다는 말씀 전적으로 공감~~ㅋㅋㅋㅋㅋㅋㅋㅋ

    • BlogIcon gyul 2010.02.05 00: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그럼 그냥 삶은면만 먹는느낌이거든요.
      ㅎㅎ
      하이면 또 먹고싶은데...아...어젠 왜 까먹은걸까요. ㅠ.ㅠ

  3. BlogIcon 베가스 그녀 2010.02.05 04: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 만두가 자주 올라오네요~
    찐만두도 좋지만 물만두도 참 좋아해요~ (안좋아하는 만두는 없지만ㅋ)

    공복에 참 힘드네요. ㅡㅜ

    • BlogIcon gyul 2010.02.05 05: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제가 워낙 만두를 좋아해서그럴거예요.
      복쓩님은 원래 만두를 별로 안좋아했었는데 저때문에 만두를 점점 잘 먹기 시작했어요. ㅎㅎ
      만두는...정말 맛있는거잖아요.^^

  4. BlogIcon meru 2010.02.05 04: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역시 야식계의 여왕답게(-> 저 만의 생각인가요...?) 야식으로 딱 좋은 메뉴들이네요.
    아...물만두가 급 땡기는....이 고질병 --;;;;

    • BlogIcon gyul 2010.02.05 05: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ㅎㅎㅎㅎㅎ
      야식으로 이만한게 없죠?
      밤이 되면 우리의 신체는 잠을 자야한다는 신호를 보낸다지만...
      저에게는 뭘 먹으라는 신호만 자꾸 보내요. ㅠ.ㅠ

    • BlogIcon meru 2010.02.07 04: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ㅋ 저도 가끔 그런 신호를 받는데..
      신호를 무시하면 잠을 못자므로 꼭 먹어줘야 한다능 ㅋㅋ

    • BlogIcon gyul 2010.02.07 04: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ㅎㅎ 저희도 마찬가지예요.
      배고프면 잠을 더 못잔다며 꼭꼭 먹어주는거죠. ㅎㅎ
      원래 자기전에 뭐 먹으면 위가 더 힘들어한다고는하지만...
      배고파서 꼬르륵거리면...잠이 더 안오는거 있죠?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