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섯은 오래 보관해두면 안되기때문에 최대한 구입해왔을때 몰아서 쫙~ 먹어주어야 하는데...
복쓩님이 은근 잘 먹는것같으면서도 생각보다 즐기게 되지는 않는가보다...
먹기 편하도록 잘게 잘라 볶음밥을 만들었지만
사실 이 밥의 문제는 복쓩님이 싫어하는 현미를 섞은것...ㅎㅎㅎㅎㅎㅎ
이번에 복쓩님 목 뻣뻣이가 되고난 후, 내가 겁이나서 안되겠어....
입이 좋아하는거 말고 몸이 좋아하는것으로 좀 일부러 먹여야할것같긴한데...
몸에 좋고 나쁘고의 문제가 아니라 복쓩님의 목보다더 뻣뻣한 느낌의 현미는 어쩔수 없으신가보다. ㅎㅎㅎㅎ




Serves 2

밥 2공기, 모둠버섯 잘게썬것 2~3C(아위버섯 5개, 느타리버섯 1/2팩, 팽이버섯 1봉지, 양송이버섯 4개),
무순 약간, 실파(송송썬것) 1T, 소금 약간, 후춧가루 약간, 데리야끼소스 3T, 물 3T
 



1. 준비한 버섯은 모두 1cm정도의 길이로 잘게 썬다.




2. 팬을 중불에 달궈 버섯을 넣고 물을 조금씩 넣어 볶다가 소금, 후춧가루를 뿌린다.

3. 밥과 데리야끼소스를 넣어 주걱으로 자르듯 볶는다.

4. 접시에 담고 송송썬 실파와 무순을 올린다.




g y u l 's note

1. 오일없이 볶는다.
버섯에서 충분한 수분이 나오기때문에 따로 오일을 넣어 볶을필요는 없다.
물론 조금씩 뻑뻑해질수 있는데 그럴때마다 물 1T정도를 넣어주면서 볶아 담백하게 먹도록 한다.

2. 비벼먹지 않기
무순을 넉넉히 올려 이리저리 비벼가며 먹는것보다 밥을 먹으며 무순을 조금씩 집어 먹는것이 훨씬 개운한 맛을 즐길수 있다.
하지만 길쭉한 무순을 아이들이 젓가락으로 집어먹기 힘들다면 무순도 실파처럼 송송썰어 밥위에 뿌리고
수저로 편하게 먹는것도 좋을것같다.^^


데리야끼소스 만드는 방법과 데리야끼소스를 응용한 요리는 아래의 글에 있습니다.

쌉싸름한 무순과 달콤 짭쪼름한 데리야끼소스 스파게티

훌륭한 브런치, 반쪽만 먹어도 좋은 데리야끼소스 치킨샌드위치

지금 우리집은 <심야식당>, 야끼소바를 꿈꾸는 볶음스파게티




간단하게 달걀국...
초록파 다 어디로 간거지?




간단하게 김치와 입안을 개운하게 해줄 초생강...
며칠전 남대문에서 사온 가메골왕만두 남은게 두개 있어서...
밥먹고 모자라면 하나씩 집어먹으려고 접시에 담았다.^^


이건 그저 연습...^^

점심때 어정쩡하게 남은 찬밥이 있길래...
한끼로 먹기는 조금 모지라고 남겨두면 안먹고 말것같아서
어제 칼국수 해먹고 남은 어정쩡한 양의 버섯을 넣어 볶음밥을 만들어먹었는데 은근 나름 맛이 괜찮아서.....
나혼자 맛난것 먹기 미안한 마음에 우체국에 다녀오는길에 버섯을 조금 더 사왔다. ㅎㅎㅎ




동글동글한 모양으로 보이는것이 아위버섯을 가로로 송송썬것,
새송이버섯 머리처럼 생긴것이 바로 아위버섯의 머리...딱 미니어쳐같으다...^^
자잘한 애느타리버섯과 팽이버섯들...




김치꺼내는건 좀 귀찮고...그냥 초생강만 조금 담아서...




그래도 국물없이 조금 목막히지 않을까 해서 간단히 맑은된장국...^^
요즘 이 된장국 자주먹는데...복쓩님은 아마도 벌써 질린듯...^^




오늘의 마무리...

얼레벌레 급하게 마무리 지어야 할 작업을 하다보니 시간이 쓩~
새벽 다섯시도 금새구나...
뭔가 상큼이가 필요하다는 복쓩님에게 특별히 줄건없고...아쉬운대로...
색연필 3개를 들고 등뒤로 숨긴후 하나를 고르게 했다.
후보는

1. 홍초
2. 물
3. 딸기쉐이크

무조건 3번뽑혀야 되는 우리집 규정에 따라... 오늘은 마무리는 딸기쉐이크...
음...우유 많이 먹으면 나는 배아프지만...
딸기 많이먹고 아픈배는 억울하지도 않으니...ㅎㅎㅎㅎ
맛나게 냠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베가스 그녀 2010.04.06 07: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귤님댁 규정...ㅎㅎ 재밌어요. ㅎㅎㅎ
    몸에 좋은 음식을 먹다보면 혀도 좋아하게 되더라구요.
    저 요즘 남편 상대로 실험중이잖아요. ㅋㅋㅋ

    저희집 냉장고에도 버섯이 똑 떨어졌어요.
    장보러 가야하는데 귀찮아서 미루는 중이에요. ㅎㅎ

    • BlogIcon gyul 2010.04.09 05: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사실...저 규정은...
      우선 3번 나오는것을 고르는것인데
      좋아하는게 안걸리면 가끔 다시다 시다 시다 시다시다시다시다시해요. ㅎㅎㅎ
      좋아하는게 나올때까지.......
      그나저나 이거 만들고 있는버섯 다 써서 다시 사와야해요. ㅎㅎ
      아...먹을게 없어요. ㅠ.ㅠ

  2. BlogIcon 드래곤포토 2010.04.06 08: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진으로나마 맛있게 먹겠습니다.
    감사합니다. ^o^

  3. BlogIcon 러브체인 2010.04.06 08: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넘 잼나게 사시는데요? 2번 골랐음 무쟈게 억울 했을꺼 같아요..ㅋㅋ
    우리집도 요즘 버섯이 많아서 맨날 버섯잔치..ㅋㅋ
    어제는 표고버섯이랑 청양고추를 잘게 썰어서 달걀 한개..소금조금 국간장 조금 넣고 밀가루랑 물 넣어 반죽해서 바삭바삭하게 부침을 해서 초간장 콕콕 찍어 먹었어요..^^ (사진 없음)
    쫄깃하고 향긋하고 너무 맛있더라구요..^^
    표고버섯 엄마네 잔뜩 퍼다 드리고 이제 벗어나나 하는 중인데...
    오늘 느타리농장에서 느타리버섯 보내주셨다고 어제 전화 왔네요..ㅠ.ㅠ
    아..........이젠 또 느타리인가??? ㅠ.ㅠ

    • BlogIcon gyul 2010.04.09 05: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는 당분간은 버섯 넉넉히 먹었으니 이제 집에 남은 다른 재료로 이것저것 만들어 먹으려고 해요.
      ㅎㅎㅎ
      너무 한가지만 먹으면 균형이 무너질수도 있으니까요.^^

  4. BlogIcon G-Kyu 2010.04.06 13: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봄이라 그런지 버섯으로 만들어 먹는 요리에 관심을 갖는데요
    실력은 부족하여 100% 똑같은 맛을 낼 순 없지만...ㅠ
    많은 도움이 되네요!

    • BlogIcon gyul 2010.04.09 05: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만들기 어려운 요리는 저도 잘 못해서 가급적 쉽고 간단한것들로만 소개하려고 하고 있는데
      도움이 된다고 말씀해주시니 너무 감사해요.^^
      맛나게 드셨기를 바랍니다.ㅎㅎ

  5. BlogIcon 클라라 2010.04.07 01: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뽑기 규정 완전 빵~ 터지는데요...ㅋㅋ
    역시 봄엔 딸기 ㅎㅎ

  6. 구양구양 2010.04.07 21:0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 항상 이쁘고 맛나게 드시네요~
    버섯은 저렴하고 참 맛나고 물리지도 않은것 같아요 ^^

    • BlogIcon gyul 2010.04.09 05: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버섯은 종류별로 가격이 조금씩 다르지만 저렴한것들도 많이 있어서 이것저것 섞어 사용하면 좋은것같아요.
      이번에 사온 느타리버섯은 한팩에 700원밖에 안해서 아주 마음에 들었죠.^^

  7. 강정수 ㄷㄷㄷㄷ 2010.04.07 23:4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버섯 한꺼번에 많이 먹으면 간에 나빠요

  8. BlogIcon ♥LovelyJeony 2010.04.09 06: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버섯퍼레이드는 정말 최곱니다!!

    글고 위엣분이 잘못 알고 계시는데효~
    버섯을 아마..포대자루정도 한꺼번에 많이 먹어야 좋지 않다고 알고 있습니다.

    예전에 두부가 많이 먹으면 좋지 않다고 해서-
    전문가의 분석을 티비에서 하는게 나왔었는데,
    하루에 두부를 9모 이상을 먹어야 몸에 좋지 않다고 했던..-ㅂ-;;

    저처럼 두부 매니아도 하루에 2모 이상 먹긴 힘든데 말이에효.ㅎ

    • BlogIcon gyul 2010.04.09 21: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다행이다...
      버섯은 그래도 좀 많이 먹는편이긴한데
      간에 나쁘다는 위엣분 말씀때문에 살짝 걱정했는데...
      그럼 저 계속 열심히 먹어도 되는거겠죠? ㅎㅎ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