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심히까지는 아니지만 제대로 향수를 사용하기시작한건....아마 2006년 가을쯤부터였나?
그전까지 나에게 향수는 '어른들만 사용하는것' 이란 개념이었기때문에
따로 구입을 해서 사용할 생각은 전혀 없었고(뭐...나에게 '어른들만 사용하는것'은 비단 향수뿐은 아니었지만...^^)
매년 스승의 날이면 제자들, 그 부모님들이나 주변사람들이 선물로 주는 것들을
내 의지와 상관없이 가끔씩사용했을뿐...
정작 레슨이 끝나면 어머님들이 '선생님 무슨향수쓰세요?' 라고 묻기보다는
'선생님 무슨 샴푸 쓰세요?' 가 더 많았던듯...^^




몇해전 가을, 여행가면서 우연히 구입하게 된 모스키노 아이러브러브러브(MOSCHINO I LOVE LOVE).
복슝님이 골라준 그 향수를 너무 좋아하게 되어 처음으로 한병을 완젼히 비워버렸고
그 이후로 모스키노는 완젼 좋아하는 향수가 되어버렸다.
물론 주변사람들과 겹치지 않는다는것이 모스키노를 오랫동안 사용할수 있는 비결이 되기도 했지만...^^
음...그나저나 좋아하는 향수가 생겨버렸으니...나 이제 정말 어른이 됭그야? ㅠ.ㅠ
뽀빠이의 여자칭구 올리브처럼 생긴 병모양이 은근 귀여우신데...
맨날 머리꼭지가 빠져 혼자 돌아다니는 바람에 안잊어버리려고 다른 통에 보관해둔사실을 깜빡 잊은채
꼭지가 없어져버린줄알고 병을 버렸건만...
몸통을 잃은 꼭지만 집에 남았다. ㅠ.ㅠ




모스키노 라이트클라우드(MOSCHINO Light Clouds)

그러다가...같은 향수를 다시 사려고 했다가...
시향해보고 급!!! 좋아해버린 모스키노 라이트클라우드
하얀 블라우스를 입은 올리브^^

탑 : 시클라맨, 피치플라워& 리브스
미들 : 로즈페탈, 자스민, 로터스 플라워
베이스 : 암브렛 시드, 시더우드, 머스크

지난번에 쓰던 아이러브러브에 비해 달달한 향은 조금 줄었지만 조금 더 깊은 향이...
구입할때 손목에 한번 뿌려봤는데 집에오는길에 신호가 거의 다 되어 급!!! 유턴을 하는순간
복슝님말로는 향기가 유턴과 함께 훅~ 날아왔다고...^^




단정한 하얀 블라우스같은 요 부분은 귀여운 하트모양으로...^^




아!!! 이거 있었다!!!

내 의지로 구입했던 진짜 첫번째 향수!!!
오래전에 일본 크루즈여행 갔을때 크루즈 안에 있던 면세점에서 구입했던 푸우향수!!!용량도 나름 그때 제일 컸었던 75ml...
모두가 하얀 고냥이 키티에 열광하고 있을때 나만 노란 곰돌씨 푸우에 푹 빠져있던 그시절에 구입했던  이 향수는...
푸우가 숟가락도 없이 손으로 쳐묵쳐묵하던 그 꿀향기였다...
진짜 꿀향기...
한때 달달이 향수로 1등을 놓치지 않으셨던 버버리님도 이 푸우향수앞에서는 분명 무릎을 꿇었을지도.....
하지만 역시 향수를 그닥 뿌리지 않았던 때라...
10년이 넘은 지금까지 이상태 그대로 있고...
향은 이미 변해버렸지만... 그래도 이것만큼은 버릴수 없는걸.....


참!!! 정신없이 복숭아향만 나는 향수 아시는것있으시면 제보 부탁하와요~
대략 한 열다섯가지쯤 알아봤지만...썩 마음에 드는게 없어서...ㅠ.ㅠ
메이크업포에버에서 나왔던 천도복숭아향 립글로스 같은 냄새...그릉거 좋은데...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사진찍는글쟁이 2010.04.27 08: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달달이 향수 ㅎㅎㅎ-
    저랑 향수 취향이 비슷하시네요! + ㅂ+

    • BlogIcon gyul 2010.04.27 09: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뭔가 어른스러운 향보다는...
      그냥 달달이향수가 좋아요.^^
      아...그나저나 빨리 복숭아향 향수를 구해야하는데......
      썩 마음에 드는게 안나타나네요. ㅠ.ㅠ

  2. BlogIcon 클라라 2010.04.27 08: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자기만의 향수 찾는 거 쉽지 않은 것 같아요.
    다들 보면, 거의 비슷한 향수 쓰는 것 같아요.
    몇몇 인기 있는...샤*5, 랑*미라* 등...
    어떤 때 지나가는 사람에게 확~ 나는 향에서 제 향수랑 비슷한 향이 나면 참 싱기해요.

    • BlogIcon gyul 2010.04.27 09:1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안그래도 그런이유때문에 향수를 함부로 뿌리기가 영 쉽지 않아요.
      사람을 향기로 기억하는 경우도 많기때문에
      다른사람들에게 어떻게 느껴질까를 생각해보면 사람들이 많이 뿌리는 향수에는 손이 좀 안가게 되더라구요...
      다행히도 모스키노는 아직까지 겹친경우가 별로 없긴한데
      앞으로도 계속 그랬으면...^^
      사실 아마 왠만해서 절대 겹치지 않을것은 맨 마지막 푸우향수일테지만요. ㅎㅎㅎ
      저건 사실 다시 구입하고 싶은데...안팔아서...ㅠ.ㅠ

  3. BlogIcon ♥LovelyJeony 2010.04.27 17: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향수는 잘 안쓰다가..
    나이드니 점점 찾게 되는듯해효;;
    예전엔 미라클을 썼었는데..랑콤은 동물실험을 해서 관두고,
    바디샵의 머스크를 쓰긴 하는데..바디샵이 로레알로 넘어가서 관둬야할판..ㅠㅠ
    선물받은 샤넬 넘버5는 너무 독하구효-ㅋ
    모스키토는 첨봤는데..맡아보고싶어효~ >ㅂ<

    • BlogIcon gyul 2010.04.28 02: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처음 썼던 모스키노가 향수를 사려던게 아니라
      향수와 셋트인 바디로션이 갖고싶어서 샀던건데
      은근 저하고 잘 맞아서 알뜰하게 다 썼거든요..
      저는 꽤 괜찮은데 생각만큼 인기가 없는건지..
      주변사람들중에는 겹치지 않아서 좋아요.^^

  4. BlogIcon 베가스 그녀 2010.04.28 05: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향수를 꽤 오랜시간동안 좋아했었는데,
    사진에 있는 향수들은 모두 처음 보는거네요. ㅎㅎ
    유명한 향수들은 쓰는 사람이 많아서 사놓고 잘 안쓰게 되더라구요.
    꿀향기가 나는 향수라.. 새롭고 또 궁금해요. ^^

    • BlogIcon gyul 2010.04.29 19: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사실 제가 좋아하는 종류의 향수는 여러가지 향이 섞인것보다는 단일향으로 된것이거든요.
      아무래도 그런게 썩 많지는 않다보니
      다른것중에서는 나름 열심히 향을 골라보긴하는데...
      너무 오래고르면 머리아파요. ㅎㅎㅎㅎ
      유명한 향수들도 좋은향이 많지만...
      아무래도 너무 많은 사람들이 쓰다보니...가급적 주변사람들이 쓰는것은 피해서 고르는편이예요. ^^

  5. BlogIcon rinda 2010.04.28 20: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둘 다 처음 보는 향수인 것 같아요.
    귤님 이야기를 들으니 모스키노에 대한 호기심이 뭉실뭉실 생기고 있어요.
    병도 예쁘고, 다음에 알아봐야지, 하면서요 ㅎㅎ
    그 밑에 푸우 향수는 딱 보자마자 요건 귤님꺼! 하는 느낌이 확 오네요 ^^
    달콤한 향기를 맡고 있으면 기분이 더욱 좋아질 것 같아요~

    • BlogIcon gyul 2010.04.29 19: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모스키노는 향수를 파는곳에서는 쉽게 구입할수 있지만
      아무래도 사람들은 대부분 더 유명한 향수들을 사용하다보니까...
      잘 모르시는 분들도 많더라구요.
      너무 어른스런 향이 아니라서 캐쥬얼하게 사용하기에는 꽤 좋은편이예요.
      이거 말고 모스키노중에 또 다른 제품 하나를 더 구입하려고 하고 있답니다.^^

  6. kate 2010.05.20 12:3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지나가다가 댓글남겨요~^^모스키노라이트클라우드는 제 시그니처 향수!ㅋ
    맨날맨날 썼더니 이제 주변사람들한테 모스키노향수냄새=제냄새...ㅎ
    글중에 복숭아 향수 찾는다고 하셔서 댓글남겨봅니당.
    이브로쉐향수중에 이효리 향수로 유명한 향수가 있는데요(피치)진짜 복숭아향은 향인데
    지속력이 진짜 약한게 흠이지만 향은 진짜 복숭아 향이예욤!ㅋ
    그리고 역시 이효리향수로 유명한(그러고보니 횰언니는 복숭아향을 좋아하시나봐요..ㅋㅋ)
    베네피트 메이비베이비...이것두 복숭아 향이긴한데 약간 살구향 비스무리한 복숭아향..?ㅋ
    그리고 캔메이크의 쥬이시피치도 복숭아 향이구욤!ㅋ
    향수는 아니지만 제가 썼던 제품중에 완전 복숭아향인 제품이있는데...바로 바디샵 피치라인이에욤!
    바디미스트 바디버터 샤워젤 등등이 있는데 바디버터 썼었는데 그거 바르면 진짜 주변에서
    막 맛있는 냄새난다고...ㅎ진짜 복숭아향제대로였어욤ㅋ기회되면 시향해보세요~

    • BlogIcon gyul 2010.05.21 00: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저도 이 전에는 매일매일 쓰는게 모스키노 러브였었는데 저에게 잘 맞아서 모스키노를 또 구입하게 되었어요...
      참...말씀하신 향수중에...이브로쉐는 하도 많이들 말씀하셔서 저도 기대하며 시향해보러 갔는데
      제가 생각했던 천연향은 아니었던것같아서 그건 그냥 pass했어요.
      메이비베이비는 아직 시향못해봤는데...
      그나저나 바디샵피치라인은 한번 보러 가야겠네요..ㅎㅎ 향수도 필요하지만 샤워제품이나 바디제품도 필요하거든요...^^
      혹시 데메테르 피치는 시향해보셨어요? 그거 궁금한데...
      암튼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7. 스리 2010.09.25 12:3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데메테르피치도 완전무결한 복숭아향이긴 한데요~
    이번에 마리끌레르에서 나온 복숭아향도 꽤 달달하고 좋아요!

    여긴 일본인데, 한국도 판매하는지는 모르겠네요~

    • BlogIcon gyul 2010.09.26 03: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데메테르은 역시 단일향이라서 더더욱 괜찮은것같은데...
      마리끌레르는 써보지 못한것같아요...
      아...일본이시구나...
      한국에서도 판매가 되는지 한번 알아봐야겠네요...
      알려주셔서 감사드려요...^^
      구입할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어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