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날을 맞아 그저 동네에 잠시 마실이나 다녀오려고 하는데...
갑자기 복슝님이 '닭갈비먹으러 갈까?' 하길래 0.00001초도 생각안하고 'ok!!!!!!!!!'
늘 가서 먹던 통나무집은 꽤 오래 다니긴했지만 가장 최근 두어번쯤 조금 그냥 그래서...(닭갈비보다는 특히 막국수가...ㅠ.ㅠ)
이번엔 시내에 있는것중 맛있는곳으로 가보쟈... 하다보니 얼마전에 찐찐님이 다녀오신 1.5닭갈비가 머릿속으로 쑝~
찐찐님이 정해주신 내 차례가 바로오늘이었나보다 생각하며 아무생각없이 확 달려버렸다.




집에서 두시가 조금 넘어 출발했는데 생각보다 차가 하나도 안막혀서인지 세시반쯤 도착...
찐찐님의 사진에서 본 그 간판이 눈에 확 보였다....라기엔...사실 나는 초행길을 운전하느라 아무생각없었고...
복슝님이 '여기다!!!' 했을때쯤...
이미 그 동네에는 사방에서 닭갈비냄새가 나고있었다.ㅎㅎㅎㅎ




가격은 1인분에 9000원, 1인분이 300g인것으로 보아 사람들이 말하는대로 양이 1.5배이기때문에
1.5닭갈비인가보다. ㅎㅎㅎㅎ
우리는 우선 닭갈비 2인분 주문...
찐찐님의 글을 정독하여 우선 닭갈비만 주문하고 우동사리는 나중에 주문하기로...^^




주변의 다른가게보다손님이 많았는데 사진을 찍고보니 직원분들 점심드시는게 더 많은듯.....ㅎㅎㅎㅎ
하지만 캄웰아 반대편이나 다른자리에도 손님이 가득가득 차있었다.
워낙 많은 사람들의 얼굴에 스마일가면을 씌워드리느라나름 고생...ㅠ.ㅠ




내 등뒤로 주방...
요즘 유연하지 않아 허리꺾기가 잘 안되서...더이상의 각도로는 사진찍기 완젼 불가능...^^




오우~ 양 완젼 많아...
주문한 우리의 고기가 나왔고...
덩어리를 보는데서 잘게 잘라주신다.




갈비만 주문했찌만 여기는 원래 그런지 떡이나 고구마가 적당히 섞여있어 아주 맘에 든다. ㅎㅎㅎㅎㅎ
넉넉한 채소의 양도 좋고...
회전율이 높아서인지 고기의 상태가 나름 괘안으신듯...^^




기다리는동안 우리 앞쪽 자리에 어린이날이라 가족들이 모두 다같이 외식하려고 왔는지...
세가족 이상이 모여서 식사를 하고있는데...
누가 했는지는 모르지만 참 가지런하게 신발을 정리해두었다. ㅎㅎ




중간중간에 내가 일부러 뒤적거리지 않아도 떄되면 알아서 와서 다 볶아주시기 때문에 가만히 앉아있기만 하면 된다.
다만 옷에 튈지모르는 것들을 조금 조심...ㅎㅎㅎㅎ
조심성없는 나는 특히 더 조심...




'배곱으다...빨리 익어라...' 라고 중얼거리긴했찌만...
눈으로는 케이블에서 해주는 <나니아연대기2>를 보느라 나름 지루하지 않았다. ㅎㅎㅎㅎㅎㅎㅎㅎ




닭갈비가 알맞게 익기를 기다리는 그분...
자세히 보면...
그분은...




복슝상궁...
어느새 상궁마마님의 곧은 자세를 갖추고 계셨던것...ㅎㅎㅎ
이런 곱디 고운 자태라면...
아마도 곧 성은을 입으실지도. 음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ㅏ!!!!!
핑크색은 후궁만이 입을수 있는것 아니었던가...ㅎㅎㅎㅎㅎ(아닝가? 아....몰라몰라....^^)




연기 뽈뽈나면서 잘익은 닭갈비...
들어갈때 나던 냄새부터도 아주 좋았는데 맛도 좋다. ㅎㅎㅎㅎㅎ
홀랑홀랑 집어먹니라 바쁜...
다만 조심해야할것은 연기...
연기떄문에 눈이 좀 아프다. ㅠ.ㅠ




나름 넉넉한 양이라 따로 사리를 먹지 않아도 될것같았지만...
그래도 완젼 궁금했던지라...중간에 사리를 따로 주문...
요때 완젼 신기한것은 조금 특별한 도구를 가지고 와서는 바닥에 눌어붙은것을 한방에 깨끗하게 싹 긁어내고
깨끗한 팬으로 만들어준다.
요고요고 완젼 야마있으심...^^




잘익은 오동통 우동사리...
맛나다...^^
역시 찐찐님블로그에서 정독한대로...깻잎에 싸먹으니 더 맛나는...^^




일어나자마자 첫끼를 이렇게 거하게 먹어주시다니...ㅎㅎㅎㅎ
맛나게 먹고 밝은대낮에 여기까지 온 우리의 행태가 자랑스러운 나머지..
그냥돌아가기는 아쉽고...깜깜할때는 나름 야경보러 구봉산에 가곤하지만...지금은 너무 밝은 대낮이라...
클라라님께 문자로 SOS를 청하여...
알려주신대로 춘천의 번화가 명동!!! 구경갔다. ㅎㅎㅎ


춘천 후평3동 주민센터근처 일점오(1.5)닭갈비




남은 이야기...

*고속도로 완젼비싸...
춘천가는 고속도로 완젼비싸...
갈때 톨게이트 두번걸쳐 5500원+1400원 냈는데
올때 톨게이트가 한번뿐이라 돈굳었다고 좋아라했더니만
한번에 7300원 다 내시고...
빠르긴 무지 빠르지만 너무 비싸...ㅠ.ㅠ
오늘은 그저 쌩쌩 달리고싶었지만 다음부터는 역시 늘 애용하던 46번 국도를 이용해야겠다. ㅠ.ㅠ

*친절하고 좋으신 이웃인 찐찐님, 클라라님덕분에...
맛난것 먹고 재미있는 어린이날 보냈습니닷...
완젼 감사합니닷...^^
참...다음엔 이 옆 골목 안쪽에 있는 숯불에 굽는 닭갈비와 명동 닭갈비골목에 줄서있는 곳에도 가볼까봐요. ㅎㅎㅎ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악랄가츠 2010.05.06 05:3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헐! 춘천닭갈비네요! ㄷㄷㄷ
    입대하는 날, 전역하는 날 직접 춘천에서 먹었어요! ㅋㅋㅋ
    같은 닭갈비였는데, 맛이 극과 극이었답니다! >.<
    지금 먹으면 무슨 맛일련지 궁금하네요! ㅎㅎ

    • BlogIcon gyul 2010.05.07 04: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예전에는 친구들 여럿모이면 대충 닭갈비나 먹곤했는데...
      요즘은 그 많던 닭갈비집이 다 없어져서 그런가...
      가끔 먹고싶어지더라구요. ㅎㅎㅎ
      오랜만에 춘천에 가서 먹었는데 여기 꽤 맛이 좋았어요...

      그나저나 입대하는날,전역하는날이면...뭘 먹어도 기억에 그 맛 이상의 것이 남으셨을듯...ㅎㅎㅎ
      언제 한번 춘천에 가서 드셔보세요...^^

  2. BlogIcon 클라라 2010.05.06 05: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대로 된 어린이날 선물이었겠는데요?^^
    역시 닭갈비는 제대로 된 닭갈비집에서 먹고, 막국수는 제대로 된 막국수집에서 먹어야 해요~
    제대로 된 닭갈비집에서 제대로 즐기셨겠는걸요?ㅎ
    저는 닭갈비집에 가면, 요샌 닭 대신, 떡만 쏙쏙 골라 먹어요.
    닭갈비 양념이 묻은 떡을 고추장에 살짝 찍어 먹으면 완전 맛나요.
    그냥 떡볶이랑은 또 다른 맛~

    고속도로 뚫리면서 정말 쌩~하고 다녀올 수 있게 되긴 했는데, 고속도로는 비싸기도 비싸거니와 터널이 너무 많아서 시끄럽고 재미도 없어요. -.-
    그저 즐거움이라면 가평휴게소에서 먹을 수 있는 잣호두과자 뿐...
    아, 근데 고속도로 타면, 제가 이야기해드린 CGV 있는 동네에는 진짜 빨리 들어가게 돼요.

    • BlogIcon gyul 2010.05.07 04: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저희는 닭갈비집에서 밥이나 사리는 안볶아먹어도 막국수는 자주 먹었었는데...
      요즘은 썩 그 조합을 맛있게 먹기가 힘들더라구요. ㅎㅎㅎㅎ
      그나저나 저는 가평휴게소 화장실에서 너무 안좋은기억이 뻥~ 생겨버려서....
      다음번에는 그냥 속편하게 국도로 달릴까 해요...
      아...톨비는 진짜 너무 비싸고...ㅠ.ㅠ
      하지만 춘천을 그렇게 빨리 갈수 있다니....

      참...그나저나 그 명동 닭갈비골목에도 줄서서 먹는사람들 많이 봤는데...거긴 어디가 제일 맛나요? ㅎㅎ
      다음엔 그쪽에 가서 먹어볼까봐요.^^

  3. BlogIcon 아이미슈 2010.05.06 11: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는 이런종류의 것들을 먹으면 마지막 대미는 볶음밥으로 장식하는데..
    우동도 괜찮을듯 싶네요..

    • BlogIcon gyul 2010.05.07 04: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사실 양이 꽤 많아서 우동먹다가 조금 남길뻔했어요. ㅎㅎ
      닭고기 상태도 괜찮고 양도 많아서...
      진짜 배불렀거든요. ㅎㅎㅎㅎㅎ

  4. BlogIcon 징징 2010.05.06 12:4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옷! 다녀오셨군요 :D
    사진보니까 저도 츄릅츄릅 군침이 돌아요 ㅜ_ㅜ

    고속도로 정말 비싼 거 같아요+_+ 7천원 넘는 거 보고 힉겁해서 국도를 탔건만
    역시 깜깜한 밤에 아직 초보인 저에게는 무리무리~
    gyul님은 쌩썡드라이버이시니깐요! ㅎㅎㅎ

    저도 다음에 통나무집 갈 때는 밝은 낮에 국도 타면서 경치 좀 만끽해봐야겠어요.

    • BlogIcon gyul 2010.05.07 04: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징징님덕분이예요.
      그 흡입력강한 글과 사진덕분에...
      순전히 그 때문에 그냥 바로 춘천으로 쐈지요. ㅎㅎㅎㅎ
      그나저나 고속도로는 정말 너무 비싸서.......
      저도 조금 편하게 오려고 고속도로를 이용하긴 했지만
      그냥 여유롭게 국도로 오는것도 좋을것같긴해요.
      저는 오늘 코스코에서 타이어를 갈았으므로...
      당분간은 붕붕이님께서 아주 달리고싶어 미치는 상태이실걸요? ㅎㅎ

  5. BlogIcon 마이더스77 2010.05.06 16: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안뇽하셔용 ^^ 처음 놀러왔어요~~
    마실 다니다가 우연히 들르게 되었답니다~
    제가 아직 새내기라 열심히 마실 다녀야하는데 것두 어렵네요 ^^;;

    맛난 닭갈비 잘 보구 갈께용~~ 춘천은 딱 한 번 갔었는데
    정말 닭갈비 맛이 형편없더라구요~~
    이곳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 다음에 가게 되면 한 번 들려봐야겠군요~~

    • BlogIcon gyul 2010.05.07 04: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안녕하세요...
      티스토리에는 친절한 블로그이웃들이 정말 너무 많아서...
      아마 금방 좋은 이웃이 많이 생기실거예요.ㅎㅎ
      저는원래 소양댐근처에 통나무집에 갔었는데...
      거기도 맛있었지만 시내에 있는 이곳도 맛이 괜찮았어요.
      유명한곳이 무조건 맛있는건 아니지만 춘천분들이 추천해주신곳들은 대부분 맛이 좋더라구요.^^

  6. BlogIcon rinda 2010.05.06 17: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름이 멋지네요~ 양이 많아서 1.5 닭갈비 ㅎㅎㅎ
    바람도 쐬고 맛있는 음식도 먹고 즐거운 어린이날을 보내셨군요!! 아~ 부럽부럽 ^^

    • BlogIcon gyul 2010.05.07 04: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복슝님은 사리 없이도 충분하셨던것같은데...
      제가 우동사리가 너무먹어보고싶어서 먹긴했지만
      이미 고기양이 많아서 나름 과식이 되어버렸죠. ㅎㅎㅎ
      이날 복슝님컨디션이 오후에 좀 떨어져버려서 선물사달라고 조르지는 못했지만 길이 막히지 않아서 즐겁고 편하게 다녀왔어요.^^

  7. BlogIcon 신기한별 2010.05.07 00: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닭갈비 안먹어본지 오래되었네요..

    • BlogIcon gyul 2010.05.07 04: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요즘은 닭갈비집도 거의 없는것같아요.
      춘천에는 여전히 많았지만...
      서울에서는 거의 손꼽힐것같은데....

  8. BlogIcon meru 2010.05.07 04: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맛있어 보여요..저는 주로 볶음밥으로 마무리 하는데 담엔 우동으로 먹어봐야겠네요~
    낮에 양배추 사다놨는데, 낼은 닭갈비나 해 먹을까 봐요^^

    • BlogIcon gyul 2010.05.08 01: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밥을 볶아도 우동사리를 볶아도...
      아쉬움을 채워주기에는 모두 충분한걸요. ㅎㅎ
      닭갈비 오랜만에 사먹으니깐 죻아요...ㅎㅎㅎ

  9. BlogIcon HyunJun 2010.05.08 13: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헐 닭갈비 완전 사랑하는데요...ㅠ_ㅠ
    춘천은.... 머네요..ㅋㅋㅋ

    나중에 기회가 닳으면 그때 가봐야겠습니다.^^

    • BlogIcon gyul 2010.05.09 03: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요즘은 고속도로가 생겨서 한시간쯤가면되긴하지만..
      그래도 일부러 가기에는 멀긴하죠.^^
      하지만 언젠가 춘천에 가게 되시면 한번쯤 닭갈비 드셔보세요.ㅎㅎ
      아주 맛있어요.^^

  10. 쌍둥아빠 2010.09.07 16:5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참 많은 춘천의 닭갈비 집이 있습니다만 그래도 춘천에서도 명성있는 닭갈비 집이 몇군데 있습니다.소개해주신 1.5닭갈비도 그 중에 하나이고요.양념맛이 참독특하고 내장을 좋아하시는분이라면
    섞어서 드셔도 참맛있게 드실수 있습니다.. 춘천 하면 생각나는 것중하나가 닭갈비 라면 한번쯤은 와서 드셔봐도 참좋을듯 해요..

    • BlogIcon gyul 2010.09.07 22: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춘천은 역시 닭갈비죠...
      저도 춘천에 닭갈비먹으러 가끔 가는데 갈때마다역시 서울에서 먹는것보다 훨씬 맛나고 좋아요...
      여기도 맛있다고 소문난곳이라던데...
      혹시 다른데 맛난곳 아시면 저에게 추천좀 해주세요...^^

  11. 재물 2011.07.03 21:0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네, 저도 춘천닭갈비 좋아해요. 복선전철이 생기고 많은 분들이등산복차림으로 남춘천역에 많이들내리시더군요.
    저희친구들도 남춘역에내려 닭갈비골목으로 발길을 옮겨 이리저리 두리번거리다가 첫번째골목으로 진보닭갈비집에들어갔습니다.
    맛이있을까 서로가 작은소리로 말을 하며 닭갈비 익어가는 것을 바라보며 이런얘기 저런애기를 하다보니 드셔도 됩니다하는 소리에 한입
    먹엇는데 정말 맛이있더군요 그래 이맛이야.하며 서로가오고가는 이야기속에어느덧 닭갈비는 바닥이났습니다.
    한번들를 기회가 되면 드셔보세요. 추천합니다.(033-253-0714)

    • BlogIcon gyul 2011.07.05 02: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닭갈비골목이라는곳이 따로 있나요?
      저는 그냥 가게 상호명만 입력해서 차를 타고 갔기때문에 아직 남춘천역에는 가본적이 없어요...
      다음번에는 지하철을 타고 한번 가보려고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