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는 우리집에 올때도 뭘 이것저것 바리바리 싸가지고 오는데
그와중에 과일가게에서 내가 좋아하는 과일도 꼭꼭 사다주신다.
아...이런거 안사와도 되는데....진짜 안사와도 되는데...
덥썩 받는 내손이 좀 미안하긴한데...근데 덕분에 과일로 냉장고가 꽉꽉 차면 기분이 좋아서
늘 입이 귀에 걸리는게 문제...^^




청포도에이드

청포도 20~30알, 사이다 500~600ml

청포도의 과육이 느껴지게 살짝 핸드블렌더에 갈아 컵에 담고 사이다 붓기 끝!!!




거품이 뽈록뽈록올라오도록 사이다를 부어주는것이 중요...^^
나는 뭐든지 거품이 많은게 좋아....^^




청포도 과육은 아낌없이 넉넉하게 넣어주자!!!




딸기우유

딸기 15~20알, 우유 400ml, 아가베시럽 1t

딸기, 아가베시럽, 우유를 넣어 핸드블렌더나 믹서로 웅웅웅~ 끝!!!




나는 우유를 많이 못먹으므로 양은 쪼꼼만...
한컵 다 따라 마셨다가는 하루종일 화장실 들락거려야할수도 있기때문에
우유를 소화시키기 힘든사람들은 우유의 양을 조금 더 줄이고 딸기의 양을 더 넉넉히 넣어먹는게 더 좋음!!!


유난히 과일을 씹기보다 음료로 만들어먹기 좋아하다보니
입이 심심할때 웅웅웅~ 핸드블렌더로 대충 갈아 호쨕호쨕 마시기...
몸에 좋은 여러가지 효과는 음료로 만들어먹는것보다 그냥 과육으로먹는게 더 좋다고 하지만...
아직은 몸에 좋다는 보양식같은건 잘 못먹는 어린이입맛이므로...
그냥 아직까지는 음료로 만족...^^
ㅎㅎ 사실 엄마가 가져다주었을때 달고 맛난것들은 다 그냥 먹었고
단맛이 조금 약해 과육으로 먹기 아쉬운것들이나 조금 며칠 냉장실에 넣어두어 팔팔한시기를 지나친녀석들만
이렇게 음료로 만들어주었음...ㅎㅎㅎㅎ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