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좀 걱정이 많은편이긴하지만...
그래도 걱정하는 덕분에 뭐든지 미리 준비하거나 대비하는건
뭐...썩 나쁜건아니겠지?




하지만 어떻게 해도 대비가 잘 되지 않는것도 있는듯...
갑자기...아주아주 갑자기...
그냥 달달한걸 먹어야 했기때문에...
뭘 고르고자시고 할거없이 눈앞에 보이는 던킨에 들어가 달아보이는 도넛츠를 하나씩 먹고...
또 하나씩 더먹고...
달달한맛에 힘차게 웃을수 있겠지...했지만...
음...역시 대비가 잘 되지 않는가봐...
다음부터는 대충 먹지 말고 매우매우 많이많이 달달한거 먹고 마음에 연고를 잘 발라두어야겠다...




어떤약을 발라도 나아지지 않을것만같던 시간이...
어떻게 어떻게 지나가고...




아직은 아니지만... 내 마음도...
대비하고 보호커버를 덮지 않아도 좀 더 씩씩하게 잘 견딜날이 오겠지?
유난히 힘들었던 집으로 돌아오는길...
달달이가 없이 견디기가 힘들었던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워크뷰 2010.07.23 03: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마음의연고!
    저에게도 발라 주세요!
    누구에게나 마음의 상처는 다 있는것 같습니다,잊어버리자고 라고 시작되는 가곡이 생각납니다!

    • BlogIcon gyul 2010.07.23 03: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마음에 생기는 상처는 아무리 작은것도 잊어버리기는 힘든것같아요...
      새살이 돋으려다가도 그 딱지를 자꾸 건드려 결국 계속 상처가 생기는것처럼...
      결국은 흉이 남겠지만 아물게 되기도 하죠...
      그저 그 시간이 지나면 무뎌지는것처럼...
      그래서 상처가 나기도 전에 겁이나서 미리 보호가 될까봐 연고를 바르는것처럼...
      아직은 저에게 달달한게 많이많이 필요해요...

  2. BlogIcon BlueRoad 2010.07.23 06: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그런 날에는 저도 유난히 단 음식을 찾곤 합니다..

    언젠가,
    잊고 싶었던 생각들을 잊으려고 노력하는 것에 지쳐,
    요즘에는 그냥 기억나면 기억나는 대로 살고 있습니다.

    뭐, 나름 치유법의 한 종류인듯.. 덤덤해지긴 하네요..^^;

    • BlogIcon gyul 2010.07.26 04:5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잊게되는것도, 기억나는것도...
      모두 자연스러운 그 상황에 맡기게 되지만...
      그래도 단음식은 아직까지는 최선의 선택인것같아요...^^

  3. BlogIcon rinda 2010.07.23 07: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생각만큼 그 일에 대비할 수 있다면 참 좋겠지만..
    그렇지 않은 일들도 많은 것 같아요.
    그럴 땐 ..... 더 튼튼하게 마음의 준비를 해야하는 걸까요,
    아니면 담담하게 넘길 유연한 마음이 필요할까요 ^^;
    귤님 요즘 힘든 일이 많으신 것 같은데.. 그래도 잘 이겨내시리라 믿어요. 힘내세요 ^^

    • BlogIcon gyul 2010.07.26 04: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직 마음을 정리하고 방향을 잡는 방법을 잘 모르고 있는것같아요...
      이렇게 배우게되는것도 같고요...
      얼른 마음 잘 정리하고 이젠 새로 시작해야죠...^^

  4. BlogIcon Mr.번뜩맨 2010.07.23 13: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오늘 달달이가 무척 땡기네요. ^ ^
    분명 새살이 올라오듯 좋은 일들이 많이 생길 겁니다. 힘내세요~!

    • BlogIcon gyul 2010.07.26 04: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감사합니다...
      좋은시간들이 휙~ 지나가는것처럼 조금은 힘든시간들도...
      금새 지나가고 다시 또 좋은시간이 돌아오리라 믿고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