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잠이 들면 절대 업어가도 모를만큼 잠을 잘 자지만
오늘은 새벽에 두번이나 더워서 잠이 깼다...
결국 어정쩡한상태에서 겨우 일어나 선풍기를 켜고 잠이 들었고...
퉁퉁 부은 얼굴로 일어나 도저히 더워 집에 가만히있기 힘들어 헥헥대는 나에게
복슝님이 맛난 덕수궁 메밀국수를 사쥬신다며 외출 감행!!!




더위를 뚫고 찾아간곳은 50년전통 <유림면>
아...왠지 포스가....
다른분들은 줄을 서서 기다리는 경우도 많으시다고 했지만...
역시 사무실이 많은 동네의 휴일오후라 그런가...
기다리는 불상사는 없었다...
(물론 우리가 자리를 잡고 주문하고 나서부터 가게가 모두 꽉 차 기다리는 사람들이 생겨났지만...)




비교적 깨끗하고 조용한상태로 운영되는 가게...




두가지 메뉴는 가려져있고 지금 운영되는것은 4가지...
우리는 기본인 메밀국수와 비빔메밀을 주문했다.




기본 양념은 테이블 중간중간에 놓여있고...




메밀국수 다시에 넣어먹을 파...




메밀국수를 찍어먹는 다시...




무엇보다도 직접 뽑은 면이 대박!!!
직접 뽑는 메밀면은 여기저기서 많이 먹어봤지만 가벼운 식감에 맛은 꽤 고소한 국수는 정말정말 쵝오!!!
메밀국수의 양이 좀 적어보이지만...걱정은 그만... 2층면이다...^^




복슝님이 주문한 비빔메밀...
우리는 국수류를 주문할때 나는 거의 물국수종류, 복슝님은 비빔국수종류를 주문하는데...
매운양념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 나는 복슝님의 비빔국수를 한입 맛만볼뿐 그다지 욕심내지 않는데
이 비빔메밀은 면과 양념의 조화가 워낙 잘 이뤄지다보니...
한입 두입 자꾸먹게되었다...
양념이 세지 않은편이라 이럴때 자주이용하는 방법인 비빔국수를 국수다시에 찍어먹기를 해보니...
ㅎㅎㅎㅎㅎ
죠아죠아죠아!!!
중간중간 복슝님의 비빔메밀을 자꾸 찍어먹어버렸다...^^

이 가게는 일본식이 아닌 한국식 메밀국수집으로
지나치지 않은 양념과 다시가 직접뽑은 면과 정말정말 잘 어울려
내가 제일 좋아하는 메밀국수의 순위에서 당분간 1위의 자리를 지킬것만같으다...
특히 이 면이 너무너무 맛있어서 다시에 찍어먹지 않고 그냥 면만 먹어보게되기도 하고
비빔국수에 곁들여 나오는 국물은 보통의 인스턴트국물과 달리 아주 맛있는데
그 국물로 만드는 것이 아마도 냄비국수인듯...
(메밀국수집이었지만 냄비국수를 주문하는 분들이 꽤꽤꽤 많았다...)
아...조금 모자란듯했는데...
다른분들이 2명이서 와서 4개의 메뉴를 모두 각 1개씩 주문할때 알아봤어야 했다...
가게를 나서 디저트를 먹으러가다가 알게되었다...
양이 조금 모지라....
더먹고 싶어...
ㅠ.ㅠ
그 국물의 냄비국수가 너무너무 먹고싶었지만 꽤 멀리 온탓에...
아숩아숩...
암튼 여긴 당분간 아주 자주 이용하게 될것같다...^^
(둘이서 무조건 세개 먹을꺼야..ㅋㅋㅋㅋㅋ)


시청역 12번출구 호아빈골목 <유림면>




50년 전통이 500년전통이 될때까지!!! 맛 변하지 않고 요 자리에서 오래오래 해주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