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오후...
딱 한잔을 만들어먹을것밖에 커피가 남지 않았다.
태풍이 지나가고난 더위가 하루종일 계속되었고
저녁때가 되어도 해가 너무 눈이 부실지경이라
커피를 사러 나갈까 말까에 대한 고민을 매우 열심히 했지만...
옷을 다 입었다가도 '내일가쟈...' 라고 생각했던건
썩 좋지 않았던 컨디션덕분에...
머리도 아프고...몸살이 오는지 으실으실거리고...
하지만 지금 당장 필요한건 타이레놀한알보다 커피...
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커피!!!
이 한잔을 마셔버리면 더이상 내일 아침까지 마실 커피가 없다는것...
아...이런게 금단현상 비스꾸리한건가? ㅎㅎ
결국 해가 지고 나서...어둑어둑했졌을때...
아침까지 참을수 없다는 이유로 전화로 영업시간을 확인하고 커피킹으로 내달렸지만
영업이 끝나는 시간과 마감시간은 꽤 많이 차이가 나서...
(주말 영업은 9시까지, 하지만 마감은 40분전에 끝이 난다고...ㅠ.ㅠ)
내가 도착한시간은 8시 45분쯤...
아숩게도 헛탕...
결국 나는 일요일 오후 잠에서 깨자마자 퉁퉁부은 얼굴로
대충 원피스 하나 꺼내입고는 슬리퍼를 직직끌고 커피킹에 원두를 사러갔다.




ㅎㅎ 그러고보니 일요일... 주말은 생글생글언니가 근무하시는날...
사실 거기까지는 생각못하고 그저 '빨리 원두를 사가지고 집에가서 커피를 마실테야...' 뿐이었는데
오랜만에 생글생글언니를 보니...
꼬질꼬질 잠에서 덜깨 퉁퉁부은 얼굴과 더불어 내 정신을 맑게 만들어줄것만같은 생각에
원두를 구입하며 '커피한잔 만들어주세요.' 했다.
커피도 밥도 혼자마시고 먹는건 잘 못하지만...
오늘은 왠지 앉아서 한잔 마시고 가고싶어서... 추천을 부탁드리고 커피를 기다렸다.

만들어주신 커피는 콜롬비아 후일라(Colombia Huila)...(맞겠지? ㅎㅎㅎㅎ)
이 커피한잔이 내 앞에 놓이는 순간까지 기다리는 순간이 이제는 너무너무 설레이고
또 내가 마실 커피를 만들어주시는분의 표정이 즐거워보이는것을 보니
맛을 보지 않아도 분명 이 커피는 맛있을거라는 기대와
한모금 마시고 나면 내 기분이 훨씬 더 좋아져있을거라는 확신이 생긴다.

'맛있어요. 정말 맛있어요.'




커피를 다 마셨을때쯤...
우리가 지난번 눈썹이 꿈틀거릴만큼 맛있게 먹었던 예가체프로 만든 더치커피를 맛볼수 있었다.
아...입안에서 감도는 그 느낌을 나혼자 맛봐서 복슝님께 갑자기 좀 미안해지네...ㅎㅎ
마치 와인을 마시는것같기도 하고 은은히 초콜릿맛이 느껴지는것같기도 하고...
하루종일 거기 앉아서 커피만 마셨으면 딱 좋겠다는 생각이...ㅎㅎㅎㅎ
생글생글언니의 커피는 행복한커피...
다음번엔 그 흙맛 난다는 커피 마시러 가야지...^^


* 커피킹의 지난방문이야기는 아래의 글에 있습니다.

바리스타의 커피, 한남동 커피킹(Coffee King)

신념투어3) 기술, 奇術, skill 손맛으로 한방, 한남동 커피킹(Coffee King)

오늘도 맛있는 커피한잔, 한남동 커피킹(Coffee King)


한남역에서 한남오거리 방향, 신성미소시티 1층 커피킹(Coffee King)




Smile...^^

웃는얼굴엔 무엇보다도 큰 힘이 있는것같다.
무엇이든 기분좋게,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힘...
뭐든지 잘할수 있을거라는 믿음을 갖게하는 힘...
즐거운 얼굴, 기분좋은 얼굴, 행복한 얼굴....
나는 오늘 즐거운 얼굴과 그 마음이 담긴 맛있는 커피로
몸에 좋은 보약을 먹은것보다 훨씬 더 힘이난다.
나도 늘 사람들에게 웃어주는 사람이 되어야지...
좋은 기분을 전해주는 사람이 되어야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클라라 2010.09.07 23:5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얼마 전 논산에 갔다가 아주 좋은 커피집을 하나 발견했어요.
    어찌나 부부+직원이 친절하게 대해주시는지...스마일 스마일...
    덕분에 논산에 대해 아주 좋은 인상+기분을 느끼고 돌아왔어요.

    • BlogIcon gyul 2010.09.08 03: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별것아니지만...
      작은것이 주는 행복은 큰것이 주는 행복보다 상대적으로 훨씬 크게 느껴져요...
      한잔의 커피가 사람의 마음을 살랑살랑거리게 하고
      두근두근거리게 할수 있다니...
      어찌보면 당연한것이 참 신기하게 느껴지기도 해요...
      세상엔...여전히 마음이 따뜻한 사람들이 많은가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