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전 올렸던 두부채소볶음밥 레시피 에 dung님께서 달아주신 댓글...
'그나저나 저 손두부는 얼핏 보면 색만으로는 충분히 익은 고기스러요. ㅎㅎㅎ ^^;;'
ㅎㅎㅎ dung님이 내 머리위의 전구에 반짝 불을 켜주셨다...^^
'아!!! 두부가 약간 남았지...^^'
어정쩡하게 남아있던 두부 한조각을 어떻게 처리할까 고민하고 있었는데
때마침 잘 되었네...ㅎㅎ
보통 불고기양념은 이거넣고 저거넣고...제대로 만들려면 조금 복잡하기때문에
간단히 약식으로 해먹는 간단양념을 만들어 남은 두부를 진짜 고기처럼
불고기로 만들어버리겠다는 결심을...실천...^^
(때마침 매우 오랜만에 블로그에 놀러와주신 채식주의소녀 LovelyJeony님이
좋아하지 않으실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




Serves 2

두부 200g, 검은깨 약간, 곁들여먹을 채소 약간,
양념(간장 2T, 대파(다진것) 2T, 마늘(다진것) 1T, 아가베시럽 1T, 깨가루 2T, 참기름 1t, 후춧가루 약간)




1. 두부는 칼등으로 으깨고 곁을일 채소는 잘게 다지거나 채썬다.




2. 분량의 재료를 섞어 양념장을 만들고 으깨놓은 두부를 넣어 섞는다.




3. 마른팬에 달달달 볶는다.

4. 밥을 담은 그릇에 두부를 올리고 검은깨를 뿌린후 곁들여 먹을 채소를 넉넉히 올린다.




g y u l 's note

1. 곁들일 채소
두부에 짭쪼름한 불고기용 양념을 해주었지만 두부자체가 썩 개성이 강한, 자극있는맛은 아니니
곁들여 먹을 채소는 조금 개성있는맛이 좋을것같다.
불고기와는 잘 어울리는 깻잎도 좋고 톡쏘는맛의 겨자잎도 좋고...
또는 물에 담가 매운맛을 뺀 생양파도 나쁘지 않지만... 냄새가 걱정된다면 pass...
나는 오늘 샐러드해먹고 남은게 루꼴라밖에 없어 쌉싸름한맛의 루꼴라를 다져 올려주었는데 나쁘지는 않군...^^

2. 밑반찬기능
먹다보면 두부조림과 비슷하지 않을까 생각할수도있는데 수분이 좀 남아있도록 볶으면 두부조림같지만
불맛이 느껴지도록 센불에서 살짝 그을릴랑말랑하게 볶으면 고기대용으로도 꽤 괜찮다.
가끔 엄마가 해주던 다진소고기볶음대신해서 먹을수 있을것같은...
어제 만들어먹은 비빔밥에 이것을 넣어도 좋고...
이걸 넣고 주먹밥을 만들어먹어도 좋고...
여러모로 두루두루 활용가능...
무엇보다도 제일 좋은건...가끔 먹다가 막판에 어정쩡하게 두부가 남을때...
끝까지 알뜰하게 먹기 좋다는것...^^




배가나왔어...ㅠ.ㅠ

밤에 야식으로 먹는거라 밥의 양을 좀 줄이긴했지만... 요 며칠새 내가 밥을 너무 자주 먹는바람에
아무래도 배가 쭉쭉 밀고나오는듯하다...
보통 우리집에선...일주일에 3일정도를 밥을 먹고 나머지는 대략 면요리를 먹는편인데
이번주에는 밥을 해놓았을시점에 엄마가 반찬가져다주면서 밥 안했을까봐 밥까지 가져다주셔서
집에 밥이 너무 많은상황...
너무 배불러 못먹겠는것을 억지로 먹어가며 체하는 그런성격은 아니기때문에
다 먹지 못하는 음식은 남길때도 있고 어쩔수 없이 버려야 하는 상황도 오긴하지만
이경우는.. 일부러 밥을 놔두고 스파게티나 국수를 해먹으면
먹지도 않은상태에서 밥이 상하고 버려야 할 상황이 오기때문에
얼레벌레 엄마가 준 반찬에 밥으로 주 3회로 거의 정해진 밥먹는날이 한 5회쯤으로 길어지다보니...
배가 나온다...배가나와...ㅠ.ㅠ
아무래도 다음주에는 밥을 좀 쉬어야 겠다...
나는 지금 탄수화물 포화상태...
이래선 안뒈안뒈...ㅠ.ㅠ

(그나저나 이거 먹으니까...여름에 한참 많이 먹었던 들깻잎 불고기비빔밥 먹고싶네...
무생채가 필요한데......하나로에서 얼마전에 본 무 가격을 생각하니....
아~ 다 미뤄야겠다...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소춘풍 2010.09.11 06:2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두부의 변신인데요~ 늦은 밤보다, 아침에 더욱 좋을꺼 같아요. ^^
    맛있는 레시피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 BlogIcon gyul 2010.09.12 02:3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늦은 밤에도 괜찮으니 아침엔 당연히 더 좋을것같죠?
      양념에 참기름이 들어가서 따로 팬에 오일을 두르지 않고 가볍게 볶으니까 아마 개운하게 드실수 있을것같아요...^^
      그럼 즐거운 일요일 보내세요~

  2. BlogIcon 클라라 2010.09.12 00:3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진짜 하늘은 높고, 말 대신 제가 살 찌고...ㅋㅋ
    배가 조금씩 스물스물 나오고 있어요.

    • BlogIcon gyul 2010.09.12 02: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큰일이예요 큰일...
      너무너무 먹어서...ㅠ.ㅠ
      뭔가 대책을 좀 세워야겠는데.....
      장청소라도? ㅎㅎㅎㅎㅎㅎㅎ

  3. BlogIcon meru 2010.09.12 17: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느므 느므 맛있어 보이네요.
    채소나 두부로만 맛있는 요리 해 먹다 보면 고기 안 먹고도 살 수 있을 거 같은데..며칠 안 먹으면 또 먹고 싶기도 하고요 ㅎㅎㅎ
    야식으로 드셨다니 이거 한 그릇 먹으면 잠이 솔솔 오겠는걸요~ㅋㅋ

    • BlogIcon gyul 2010.09.15 03: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저는 고기가 없으면 안될것같아요...ㅠ.ㅠ
      너무너무 육식주의자인지...
      그래도 이번주는 채소를 꽤 넉넉히 먹고있어요...^^
      이것도 고기를 사와서 제대로 해먹으려다가 아쉬운대로 두부로 해먹었는데 은근 먹을만해서 가끔 어정쩡하게 남는 두부로 만들어먹으려고 하고 있어요...^^